기사최종편집일 2024-06-18 08:54
연예

​​​'마약 혐의' 이선균의 입에 쏠린 관심…오늘(28일) 경찰 소환 조사 [엑's 투데이]

기사입력 2023.10.28 08:0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배우 이선균이 오늘(28일) 경찰 소환 조사를 받는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28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를 받는 이선균을 소환해 조사한다. 

경찰은 이선균의 출석 후 마약 시약 검사를 진행해 마약 투약 여부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앞서 경찰은 27일 이선균이 현재 국내에 머무르고 있는 사실을 확인하고 법무부를 통해 출국 금지 조치를 했다고 밝힌 바 있다.

경찰은 지난 달 중순 "서울 강남 유흥주점 종사자들이 마약을 투약한다"는 내용을 입수하고 이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이선균의 마약 투약 혐의를 포착했다.



이선균은 21일 구속된 유흥업소 20대 여성 실장의 서울 강남 자택에서 올해 초부터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선균 측은 앞서 이 여성 실장에게 협박 당해 3억5천만 원을 갈취 당했다며 공갈 혐의로 고소했다는 사실을 밝히며 "수사기관의 수사 등에도 진실한 자세로 성실히 임하고자 한다"고 입장을 알린 바 있다.

논란 이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내는 이선균이 첫 경찰 소환 조사에서 어떤 이야기를 꺼내놓을 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서울 강남 유흥업소 마약 사건과 관련해 지금까지 수사 선상에 오른 사람은 모두 10명으로, 경찰은 이 중 이선균과 가수 지드래곤을 비롯해 종업원과 이들에게 마약을 제공한 혐의를 받는 의사 등 5명을 입건해 수사를 이어오고 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