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4 09:13
연예

박보검X아이유 '폭싹 속았수다' 측 "관광객 불편, 사과 드린다" [공식입장]

기사입력 2023.04.27 17:51 / 기사수정 2023.04.27 17:51

최희재 기자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새 드라마 '폭싹 속았수다'가 촬영 중 관광객에 불편을 준 것에 대해 사과했다.

'폭싹 속았수다' 제작사 팬엔터테인먼트 측은 27일 엑스포츠뉴스에 "먼저 불편을 겪으신 시민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전했다.

'폭싹 속았수다' 측은 지난 19일 고창 청보리밭 축제 현장에서 촬영을 진행했다. 그러나 촬영을 위해 축제에 방문한 시민들의 접근을 막았다.

해당 지역은 사유지이며, 제작사 측은 부지 소유자와 계약을 맺고 촬영을 진행했으나 관광객에게 양해를 구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했다.
 
제작사 측은 "안전한 촬영과 스포일러 유출 방지를 위한 과정에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귀중한 시간을 내어 방문하셨을 분들에게 좀 더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지 못한 점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촬영을 양해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깊은 감사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촬영 과정에서 더욱 신중을 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폭싹 속았수다'는 '인생'이라는 가제로 알려진 작품으로, '동백꽃 필 무렵'의 각본을 쓴 임상춘 작가의 신작이자 '미생', '시그널', '나의 아저씨' 등을 통해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원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1950년대 제주에서 태어난 '요망진 반항아' 애순(아이유 분)이와 '팔불출 무쇠' 관식(박보검)의 모험 가득한 일생을 사계절로 풀어냈다.

한편, '폭싹 속았수다'는 현재 촬영 진행 중이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