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8 09:26
스포츠

"활용도 높은 선수" 이원석, 키움 유니폼 입자마자 선발 출전

기사입력 2023.04.27 16:52 / 기사수정 2023.04.27 21:55



(엑스포츠뉴스 고척, 조은혜 기자) 트레이트로 합류한 이원석이 키움 히어로즈 유니폼을 입자마자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홍원기 감독이 이끄는 키움은 2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3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의 홈경기를 치른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키움은 투수 김태훈을 삼성 라이온즈에 내주고 이원석과 2024년 신인드래프트 3라운드 지명권을 받는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이날 이원석은 곧바로 1루수 및 5번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경기를 앞두고 홍원기 감독은 “기대감이 있다. 잘하는 선수고, 베테랑이다. 우리가 필요한 부분이기도 하니까 (선발로) 넣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홍 감독은 “고참, 베테랑으로서 지금 팀의 중심에 있다는 건 본인 관리도 잘하고, 많은 선수들에게 귀감이 될 수 있는 부분이 분명이 있다. 우리 팀에도 이지영, 이용규 선수가 있는데, 그 선수들과 힘을 합쳐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거라고 본다”고 기대했다.

이원석의 기용 계획에 대해서는 “지명타자나 1루, 3루까지 여러 가지 활용도가 높다고 생각한다. 당연히 컨디션이나 매치업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서 기용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한편 2012년 히어로즈에 입단해 오랜 시간을 함께했던 김태훈과 이별하게 된 홍원기 감독은 “입단 때부터 같이 했고, 우리 팀에서 공헌한 부분이 많다. 나도 트레이드를 해본 당사자로서 그런 경험들을 얘기해줬다”고 전했다.

홍 감독은 “연차가 있는 선수답게 담담하게 받아들이더라.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부분도 있어 나도 공감해줬다. 가서 건겅하게 시즌을 잘 치를 수 있도록 격려해줬다”고 얘기했다.

사진=고척, 김한준 기자

조은혜 기자 eunhw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