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4 11:19
스포츠

'亞 최초 PL 100골' SON, 다음 목표는?…호날두·드로그바 기록 '정조준'

기사입력 2023.04.10 09:45



(엑스포츠뉴스 권동환 기자) 아시아 축구 역사를 새로 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이제 새로운 목표를 정했다.

손흥민은 지난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시즌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브라이턴 앤드 호브 앨비언전에서 선발로 출전해 대기록을 작성했다.

손흥민은 전반 10분 페널티 박스 앞에서 날카로운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브라이턴 골망을 흔들며 토트넘에 리드를 안겼다. 이 득점으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통산 100번째 득점'이라는 금자탑에 올랐다.

손흥민의 기념비적인 골로 앞서가기 시작한 토트넘은 전반전 끝나기 전 동점을 허용했지만 후반 해리 케인이 다시 앞서가는 골을 터트리면서 승리를 차지했다.

2015년부터 토트넘에서 뛰기 시작한 손흥민은 260경기 만에 프리미어리그 100호골을 터트리면서 아시아 축구 역사를 새로 썼다.

30년이 넘는 프리미어리그 역사 속에서 손흥민은 리그 100번째 득점을 달성한 34번째 선수로 등극하면서 아시아 선수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100호골 클럽'에 가입하는 기염을 토해냈다.



영국 리그이다 보니 '프리미어리그 100골 클럽'에 가입한 34명 중 20명이 잉글랜드 국적 선수들이다. 잉글랜드 외 국적의 선수는 손흥민을 포함해 14명뿐이며 아시아 출신은 손흥민이 유일하다.

잉글랜드 외 국적인 선수들 중 프리미어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터트린 선수는 맨체스터 시티 레전드 세르히오 아궤로(아르헨티나, 184골)이다.

과거 아스널 등에서 활약했던 티에리 앙리(프랑스, 175골)와 로빈 판 페르시(네덜란드, 144골)가 아궤로 뒤를 이었다.

한편, 손흥민이 마침내 리그 100번째 골을 터트리자 이제 새로운 목표가 생겼다. 많은 팬들이 이번 시즌 안으로 손흥민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103골)와 디디에 드로그바(104골) 기록을 넘을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다. 

손흥민은 현재 사우샘프턴 레전드 맷 르티시에(100골)와 함께 프리미어리그 통산 득점 공동 33위에 위치해 있다.

리그 종료까지 8경기가 남은 가운데 손흥민이 남은 경기들에서 5골을 터트린다면 호날두와 드로그바를 제치고 단독 31위에 오를 수 있다.

사진=PA Wire/연합뉴스

권동환 기자 kkddhh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