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31 09:29
연예

윤소이 "14개월 딸, 내 이유식 먹고 열흘 간 구토" (퍼펙트라이프)

기사입력 2023.01.18 11:58



(엑스포츠뉴스 오승현 기자) '퍼펙트라이프' 배우 윤소이가 초보 엄마 일상을 최초 공개한다.

18일 방송되는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서는 원조 액션 퀸 배우 윤소이가 출연해 14개월 차 초보 엄마의 모습으로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윤소이는 "아이가 2시간 마다 잠이 깨 너무 힘들다"며 "어제도 5시간도 못 자고 왔다"고 토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절친' 배우 문보령은 그녀를 위해 '육아 해방 데이'를 마련한다. 윤소이는 북극 한파에도 씩씩하게 산을 올라 놀라움을 자아내는가 하면, 산후 출장 관리 마사지를 받으며 육아로 쌓인 피로를 깨끗이 풀어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하지만 윤소이 역시 몸보신 중에도 자연스레 아이를 떠올리는 어쩔 수 없는 엄마였다. 특히 그녀는 딸을 위해 요리학원까지 다닌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MC 현영이 "책 보면 레시피가 다 나오지 않냐"고 묻자 윤소이는 "MSG 없이 레시피대로 이유식을 만들었는데 아이가 열흘간 구토를 했다"며 웃지 못할 사연을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윤소이는 2세 계획을 묻는 질문에는 "전혀 없다"며 단호한 모습을 보였는데, "첫 아이 출산 후 14개월 지나갈 때가 (둘째 생기기) 딱 위험할 때"라는 MC 현영의 장난 섞인 말에 당황한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한편 그녀는 "내 편이 있는 게 좋다"며 결혼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는 "어린 시절 아버지의 부재로 늘 겁이 많았다"고 고백하며 "남편이 생기고 보니 존재만으로도 든든해 안정적인 삶을 얻게 됐다"고 행복한 결혼 생활을 자랑한다.

윤소이는 두 남매를 혼자 키우신 어머니를 떠올리며 "아이를 낳고 보니 새삼 어려운 시대에 어려운 상황을 겪어 내신 거구나 싶었다"고 존경심을 표했다.

초보 엄마 윤소이의 육아 일상은 18일 오후 8시 '퍼펙트라이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TV조선

오승현 기자 ohsh1113@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