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2 19:54
연예

미모의 DJ, 충격 폭로 "아이돌 연습생과 열애→스폰서 제안"

기사입력 2023.01.25 11:11 / 기사수정 2023.01.25 11:11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물어보살' DJ 직업을 갖고 있는 의뢰인이 연애사부터 스폰서 제안을 받은 경험을 전하며 고민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이하 '물어보살')에는 클럽 DJ라는 직업 때문에 진지한 사랑이 어렵다는 24살 의뢰인이 출연했다. 

이날 의뢰인은 "직업은 DJ다"라며 "남자친구를 만나고 싶은데 클럽에서 일을 하니까 제가 쉽고, 남자도 많다고 생각해서 저를 진지하게 생각을 안한다"며 연애 고민을 밝혔다.



서장훈은 "어디서 작업을 쉽게 거냐'고 물었고, 의뢰인은 "클럽이나 미팅 자리에서 이상한 사람들이 한 명씩 있다. 금전적인 건 다 지원해 준다고 한다"며 스폰서 제안을 받은 경험을 전했다.

이수근이 "길게 사귄 건 얼마 정도 되냐"고 묻자, 의뢰인은 "DJ 하기 전에 6개월 정도다. 아이돌 연습생이었다. 그 오빠랑은 진짜 잘 사귀었다"고 답했다. 이수근은 "그 6개월이 가장 행복했구나?"라고 되물었고, 의뢰인은 그렇다고 답했다.

사진=KBS Joy 방송화면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