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3 03:35
연예

30대 유튜버, 연인과 다투다 흉기살해…현행범 체포

기사입력 2022.12.06 18:06 / 기사수정 2022.12.06 18:06



(엑스포츠뉴스 이예진 기자) 연인을 흉기로 살해한 30대 유튜버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6일 YTN 보도에 따르면 경기 용인동부경찰서는 30대 남성 A 씨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A 씨는 4일 오전 7시 20분쯤 경기 용인시에 있는 여자친구 집에서 다투다 여자친구의 가슴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관계자는 A 씨가 범행을 인정하고 있다며,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확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5일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피해자 B씨의 친구로 추정되는 사람이 글을 올리며 "제친구(B씨)와 유투버 A씨는 연인 사이였습니다. 어제 A 씨는 제 친구와 다툼을 하다 목을 조르고 심장에 칼을 꽂아 사망에 이르게 했습니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러나 A씨는 우울증약을 복용한다는 사실로 심신미약을 주장하고 죽일 생각은 없었다는 핑계와 119에 직접 신고를 하였다는 주장으로 형량을 낮추고 있다"며 "제 친구는 30살이라는 어린 나이에 죽임을 당했습니다. 바늘도 무서워하던 아이가 부검을 하게 되었습니다"라고 했다.

또한 "내일은 제 친구의 발인이다. 친구 가는 길에 조금이나마 덜 억울하게 덜 힘들게 하늘나라에 갈 수 있게 해달라"고 전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이예진 기자 leeyj012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