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7 06:33
연예

손호영, 정주리 4형제 육아 동참…급소 공격에 진땀 "거기는 안 돼" (신랑수업)

기사입력 2022.12.01 06:30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신랑수업'의 손호영이 개그우먼 정주리의 4형제 육아에 동참했다.

30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에서 손호영은 아들 넷 맘 정주리를 만나 육아 체험에 나섰다.

23년 전 'god의 육아일기'에 출연해 '왕엄마'로 불리며 남다른 육아 실력을 자랑했던 손호영은 "그 때는 제가 스무 살에서 스물 한 살 넘어갔을 때였다. 육아에 그래도 자신은 있는데, 좀 무서울 뿐이다"라며 비장한 각오로 육아 서포트에 나섰다.

정주리는 첫째 김도윤(8세), 둘째 김도원(6세), 셋째 김도하(4세), 막내 김도경(6개월)까지 네 명의 아이들을 소개했다.



이후 아이들은 손호영을 향해 달려들었고, 손호영은 몸을 움직여 아이들과 함께 놀아줬다.

아이들과 놀아주던 중 셋째 아들이 누워 있던 손호영의 급소를 가격했고, 이를 본 정주리는 "멈추라"고 외치며 "거기 아니다. 오빠 장가가야 한다. 그만해라"라고 아들을 말렸다.

손호영도 "거기는 안 된다"며 힘들어했고, 이후 "오늘은 불면증이 치료될 것 같다"고 말해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이들을 웃음 짓게 만들었다.

'신랑수업'은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