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3 02:39
연예

소녀시대 태연도 피해자…2500억 부동산 사기 일당, 검찰 재송치

기사입력 2022.11.28 14:36 / 기사수정 2022.12.01 15:15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소녀시대 태연도 피해자로 알려진 부동산 사기 일당이 검찰에 재송치됐다.

28일 서울 수서경찰서는 지난 2일 기획부동산 업체 대표 등 관계자 20여 명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농지법 위반 등 혐의로 재송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서울 송파구·강동구, 강원도 원주, 경기도 평택 등의 미공개 개발 정보를 알고 있다고 속여 피해자 3천여 명에게서 매매대금 명목으로 2천500억여 원을 받아챙긴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들은 지난해 7월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했고, 경찰은 관계자 10여 명을 송치했다. 하지만 같은해 12월 서울중앙지검의 보완 수사 요청으로 1년 가까이 더 수사한 뒤 재송치했다.

부동산 사기 피해자 중에는 소녀시대 태연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