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19 20:48
연예

이하나·임주환, 헤어진 이유…‘커플 여행’ 기자에 발각 (삼남매)[종합]

기사입력 2022.10.02 08:5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삼남매가 용감하게’의 이하나와 임주환이 헤어진 뒤 재회하며 어색한 기류를 형성했다.

1일 방송한 KBS 2TV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다시 재회한 김태주(이하나 분)와 이상준(임주환) 사이에 묘한 분위기가 조성됐다.

사인회장에서 마주한 스토커에게서 가까스로 도망친 두 사람은 이상준이 발간한 포토 에세이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김태주는 연애 시절 자신과 함께 찍은 사진으로 에세이를 발간한 것에 대해 기분 나쁜 감정을 표현했지만, 이상준은 반대로 그런 그를 보며 “나한텐 소중한 추억이니까”라고 대답하는 등 태주에 대한 애틋한 감정을 드러냈다.



이날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김태주와 이상준이 헤어지게 된 이유도 밝혀졌다. 바쁜 시간을 쪼개 둘만의 여행을 떠난 곳에서 기자에게 발각됐고, 신문 1면에 보도되면서 열애설이 일파만파 퍼지자 결국 이별을 선택했던 것이다.

냉랭한 분위기의 ‘이상준네’ 가족 모습도 흥미를 더했다. 앞서 윤갑분(김용림)은 둘째 딸 장현정(왕빛나)과 살 집 전세금을 미국에 있는 아들에게 주는 바람에 집 계약을 연장할 수 없어 큰 딸인 장세란(장미희)의 집으로 들어가 살게 됐다.

장세란은 윤갑분과 장현정이 집에만 있는 것이 못마땅하다는 듯 잔소리를 하기 시작했고, 감정이 고조된 상태로 오가는 윤갑분과 장세란의 대화 속 극적 긴장감을 유발했다.

방송 말미, 또 하나의 시끌벅적한 사건이 일어났다. ‘오늘 카레’ 앞에서 만나게 된 김태주와 이상준은 가게 안으로 들어가 대화를 나눴다. 이상준은 운동으로 땀에 젖은 옷을 입은 김태주가 혹여 감기에 걸릴까 걱정돼 옷을 벗어주려다 이를 본 김행복과 유정숙에게 오해를 사게 됐다. 유정숙은 분노한 모습으로 이상준에게 달려들어 그의 머리채를 잡았다.

사진= KBS 2TV 방송화면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