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1 05:28
연예

"비, ♥김태희 예쁘고 건물 엄청 커"…강민경 발언에 당황

기사입력 2022.09.30 16:51 / 기사수정 2022.09.30 16:51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비가 강민경의 발언에 당황했다.

29일 '시즌비시즌' 유튜브 채널에는 '고기 말고 비를 썰고 간 강민경(첫 손님 강민경/레인스키친)'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영상에서 강민경은 '시즌비시즌'의 '레인스키친' 첫 손님으로 찾아왔다. 강민경은 비를 쥐락펴락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먼저 그는 "집에 계신 선배님이랑 커플티 없냐"며 김태희와의 커플티가 있냐고 물었다. 이에 비는 "내가 제일 증오하는 게 커플티를 맞춰입는 거다. 근데 그런 건 괜찮다. 스트라이프 들어간 줄무늬 셔츠를 서로 입는다던지"라고 답했다. 



그러자 강민경은 "두 분이 밥 먹는 모습만 봐도 너무 예쁠 것 같지 않냐. 내가 첫 게스트가 아니라 언니가 와야 한다"고 말했고, "혹시 사주 받았냐"는 비의 말에도 "내가 시청자로서 너무 보고 싶다. 조회수 2000만 나올 것 같다"며 아랑곳않고 말을 이어가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그는 "민경이는 다 잘해. 못하는 게 뭐냐"는 비의 말에 "오빠도 노래 잘해, 춤 잘해, 연기 잘해, 언니 예뻐, 애기도 있어, 건물 엄청 커"라고 화답했고, 당황한 비는 "우와 오늘 멘트 장난 아니다"라고 반응해 또 웃음을 줬다. 

사진 = 유튜브 '시즌비시즌'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