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6 10:18
게임

'페이커' 이상혁 "이번 서머, 경기력 좋지 않았지만 앞으로 발전할 일만 남아" [LCK]

기사입력 2022.08.13 23:37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정규보다 확실히 나아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13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2 LCK 서머' 2라운드 마지막주 T1 대 담원 기아의 맞대결이 열렸다.

이날 T1은 담원 기아를 상대로 2대0 완승을 거두면서 기분 좋은 승리를 거뒀다. 플옵 전 마지막 경기력 측정이었던 이번 경기. T1은 돌진 조합을 적극 활용하며 담원 기아를 휘둘렀다.

오랜만에 아리를 꺼낸 '페이커' 이상혁의 활약이 대단했다. 그는 앞라인에서 상대를 흔들며 완벽한 운영을 보여줬다. 그는 경기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방송 인터뷰에서 "상황이 아리를 뽑기에 잘 나와서 선택했다. 워낙 그동안 이것 저것 하다보니 아리를 처음 사용하게 됐다"며 이번 시즌 아리 첫 픽에 대해 설명했다. 

1세트 봉풀주, 2세트 선제공격 룬을 선택한 이상혁. "2세트 때는 돈 좀 뜯으려고 선제공격을 선택했고 1세트 경우 봉인 좀 풀려고 봉풀주를 들었다"고 밝혔다. 

이상혁은 이번 서머 정규 시즌을 돌아보며 "우리가 생각했던 것 만큼 경기력이 좋지 않았다. 하지만 이제 앞으로 발전할 일만 있다. 그동안 2대 1 승리를 해서 아쉬웠는데 오늘 2대0 승리해서 플옵을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플옵 각오로 "플옵에서는 정규보다 확실히 나아진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다짐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