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6 21:56
연예

'홍현희♥'제이쓴, 새벽부터 아들 밥 만들고 척척…육아고수 됐네

기사입력 2022.08.10 14:02 / 기사수정 2022.08.10 14:02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인테리어 디자이너 겸 방송인 제이쓴(본명 연제승)이 본격 아들바보의 면모를 보였다.

제이쓴은 10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똥별이 밥 배달 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제이쓴이 아들을 위해 준비한 젖병이 담겼다. 특히 코를 푸는 이모티콘을 덧붙이면서 아빠로서 감동했음을 알린 그의 모습이 시선을 모았다.

한편, 1986년생으로 만 36세가 되는 제이쓴은 2018년 4살 연상의 개그우먼 홍현희와 결혼했으며, 지난 5일 아들을 얻었다.

사진= 제이쓴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