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7 17:47
연예

김지민, ♥김준호 이혼 언급...소유 "이상화♥강남, 오래 갈까?" (스캉스)

기사입력 2022.06.28 13:51 / 기사수정 2022.06.28 13:52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스캉스' 소유가 강남, 이상화 부부에 대해 이야기했다.

27일 방송된 MBN, ENA PLAY ‘호캉스 말고 스캉스(이하 ’스캉스’)’ 6회에서는 인천 을왕리 ‘T 리조트’에서의 ‘스캉스’ 여섯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예지원, 소이현, 소유가 새로운 ‘여행 메이트’ 김지민과 함께 인천 ‘T 리조트’ 스위트룸 파헤치기에 나섰다. 먼저 온 몸 페이크 피아노 연주와 함께 등장해 웃음을 안긴 김지민은 “혼자 스위트룸도 와봤어요”라며 여행에 있어서는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고 전했다.

스위트룸으로 향한 네 사람은 복도에서부터 오션 뷰를 자랑하는 VIP 스위트룸 전용 공간에 눈을 떼지 못했다. 객실에 들어선 이들은 세련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와 파노라마 오션 뷰가 특징인 VIP 스위트룸에 마음을 빼앗기기도. 소이현은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되게 좋아”라며 연신 감탄을 쏟아냈다. 소유는 삼면이 바다로 둘러싸인 침실에 “저 죄송한데 오늘 욕심 좀 낼게요”라며 VIP 스위트룸을 차지하기 위해 의욕을 불태웠다. 이 밖에도 멤버들은 침대에 눕거나, 바다 뷰 통창을 바라보며 커플 상황극을 벌이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예지원, 소이현, 소유, 김지민은 차를 즐길 수 있는 티 룸(Tea Room)과 넓은 거실, 해안 절경 뷰 등 다양한 공간이 매력적인 ‘T' & 스위트룸에 돌고래 함성을 내질렀다. VIP 스위트룸과 또 다른 느낌의 ‘T' & 스위트룸은 보는 이들에게 눈 호강을 선사했다. 

두 개의 스위트룸 구경을 마친 멤버들은 ‘무릎을 끌어안고 앉아서 발로 상대방을 쓰러트리는 돼지 씨름’으로 방 배정에 나섰다. 힘을 쓰는 게임에 예지원, 소이현, 김지민은 “소유가 1등이야! 못 이겨”라며 입을 모았다. ‘힘’ 소유와 결승에 나선 예지원은 버티기 위해 안간힘을 썼지만 끝내 굴욕적인 패배를 맛보며 모두를 폭소케 했다.

접전 끝에 소유와 소이현이 VIP 스위트룸을, 예지원과 김지민은 ‘T' &룸 스위트룸을 차지했다. 각자의 객실에 들어선 이들은 이야기꽃을 피웠다. 특히 김지민은 “노력을 많이 했더라고요”라며 김준호와의 연애사를 모두 털어놓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김준호의 이혼을 언급하기도 했다. 김지민은 "한 번 갔다오신 핸디캡이 있으니까 노력 많이 했다. 저도 그거 생각 안 하려고 노력 많이 했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후 네 사람은 서해를 즐기기 위해 밖으로 나섰다. 머리를 맞대고 사진 찍기에 열중한 이들 사이로 갑자기 “파인애플 사세요!”라고 외치며 오늘의 ‘특별 게스트’ 강남이 등장했다. ‘스캉스’ 멤버들은 강남을 반갑게 맞이하는 것도 잠시, “근데 왜 왔어?”, “유부남을 뭐 어떻게 재워”라며 갖은 구박(?)으로 그를 당황하게 했다.

한편 이들은 ‘코끼리 코 10바퀴 돌고 신발 멀리 던지기’ 게임을 통해 개인 카드로 점심값 계산하기에 나섰다. 누구보다 게임에 열의를 불태우던 소이현은 코끼리 코를 하고 돌다 중심을 못 잡고 쓰러졌다. 그 와중에도 신발을 벗어 던지는 집념(?)을 보여주며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 

게임 결과 ‘왕언니’ 예지원이 개인 카드 결제에 당첨됐다. ‘스캉스’ 멤버들과 강남은 서해 뷰와 함께 조개구이 식사를 마음껏 즐겼다. 그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강남에게 스피드스케이팅 전 국가대표 이상화 선수와의 결혼에 관해 물었다. 강남은 이상화와 "정글에서 만났다"며 SBS 예능 '정글의 법칙'을 언급했다. 그는 "등 근육을 보고 ‘나 얘랑 결혼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등 근육에서 따뜻한 느낌을 받았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소유는 “두 사람 열애설이 너무 갑자기 터져서 ‘저 둘이 오래 갈까’ 했다"며 "이상화와 강남은 극과 극”이라고 했다. 강남은 “(이상화가) 너무 깔끔하다. 반면 나는 더러운 거에 안심하는 스타일"이라며 "그런데 항상 이상화가 맞는 말만 하니까 마지막엔 항상 이상화가 이긴다. 여자 얘기를 들으란 말이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상화에 대든 적이 있는데, 두 배로 돌아왔다. 모시고 살아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저녁 바비큐 담당을 걸고 이들은 또다시 게임을 벌였다.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바비큐장으로 향한 다섯 사람은 미니 풋살장에서 예지원, 강남과 소이현, 소유, 김지민이 각각 팀을 이뤄 총체적 난국인 미니 축구를 시작했다. 공이 있는 곳에만 몰려다니는 난장판 상황에 김지민은 “개판이다”라며 어이없는 웃음을 터뜨리기도. 치열한 경기가 계속되는 가운데 과연 저녁 바비큐 담당을 건 미니 풋살의 승자는 누가 될지, 다음 주 방송에 대해 기대가 모인다.

한편, ‘호캉스 말고 스캉스’는 오는 7월 4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사진 = MBN, ENA PLAY '호캉스 말고 스캉스'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