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1 20:03
연예

세븐틴, 11월·12월 日 돔투어 개최…'BE THE SUN' 열기 잇는다

기사입력 2022.06.23 13:38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그룹 세븐틴이 대망의 일본 돔 투어를 개최한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23일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 공식 SNS를 통해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 - JAPAN’ 개최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BE THE SUN’ 일본 공연은 오는 11월 19일~20일 오사카를 시작으로 26일~27일 도쿄, 12월 3일~4일 아이치에서 펼쳐진다.

세븐틴은 쿄세라 돔 오사카(11월 19일~20일), 도쿄 돔(26일~27일), 반테린 돔 나고야(12월 3일~4일) 등 일본 3개 도시를 찾아 총 6회에 걸친 돔 투어를 펼치며 팬들과 만난다.

특히 세븐틴이 돔 투어를 진행하는 것은 처음으로, 지난 2020년 5월 개최 예정이었던 일본 돔 투어 공연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취소된 바 있어 돔 투어를 손꼽아 기다리던 팬들은 감격을 쏟아내고 있다.

세븐틴은 오는 25~26일 양일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8월 10일 밴쿠버, 12일 시애틀, 14일 오클랜드, 17일 로스앤젤레스, 20일 휴스턴, 23일 포트워스, 25일 시카고, 28일 워싱턴 D.C., 30일 애틀랜타, 9월 1일 벨몬트 파크, 3일 토론토, 6일 뉴어크 등 미국과 캐나다의 12개 도시를 찾는다.

이어 9월 24~25일 자카르타, 10월 1~2일 방콕, 8~9일 마닐라, 13일 싱가포르 등 아시아 4개 도시, 총 7회에 걸쳐 공연을 진행하며, 11월 19일~20일 오사카를 시작으로 26일~27일 도쿄, 12월 3일~4일 아이치 등 일본 돔 투어로 월드투어의 뜨거운 열기를 이어갈 전망이다.

세븐틴은 현재까지 월드투어 ‘BE THE SUN’으로 총 20개 도시, 27회 공연 일정을 확정했다.

사진=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