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3 12:02
연예

브브걸 유정 "♥남편 로망? 외국인과 결혼하고 싶어" (빼고파)[포인트:톡]

기사입력 2022.06.04 12:3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빼고파’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미래 남편에 대한 로망을 전한다.

4일 방송되는 KBS 2TV ‘빼고파’(연출 최지나) 6회에서는 ‘물놀이의 성지’ 경기도 가평으로 첫 여름휴가를 떠나 원 없이 물놀이를 즐기는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첫 단체 여행에 텐션을 최고치로 끌어올린 반장 김신영과 멤버들은 각자 ‘여행 로망’에 대해 거침없이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김신영과 멤버들은 ‘스낵바 자유이용권’을 건 이어달리기 경기부터 각종 수상레저까지 즐긴다. 이어 ‘여행의 꽃’이라고 할 수 있는 바비큐 타임까지 가지면서 첫 여행의 행복을 제대로 만끽한다. 이에 김신영은 멤버들에게 “각자 생각하는 여행의 로망이 있느냐”고 물으면서 자신은 괌이나 사이판에 가서 래시가드 없이 비키니만 입는 것이 로망이라고 밝힌다. 

이에 유정은 “저는 하이힐을 신고 상의는 뷔스티에, 하의는 스키니 진을 입은 패션으로 미래의 남편이랑 도너츠를 먹으면서 뉴욕 거리를 걷는 것이 로망”이라고 아주 세세하게 이야기한다. 이어 유정은 “그리고 바(BAR)나 카페에 앉아서 뉴욕의 크리스마스 분위기도 느껴보고 싶다. 그래서 저는 외국인과 결혼하고 싶다”고 말한다.

로맨틱한 유정의 로망과는 달리 고은아는 “저는 죽기 전에 이집트에 가서 피라미드에 한 번 갇혀보고 싶다”고 고백한다. 너무나도 극단적인 고은아의 여행 로망에 모두가 깜짝 놀라지만, 정작 고은아는 진심이 묻어나는 눈빛으로 피라미드에 갇히고 싶은 이유를 진지하게 설명해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유정과 고은아의 ‘극과 극’ 여행 로망 이야기가 본방 사수를 자극하는 가운데, 고은아가 밝힌 ‘피라미드에 갇히고 싶은 이유’는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안긴다.

'빼고파'는 4일 오후 10시 35분 방송된다.

사진=KBS 2TV ‘빼고파’

최희재 기자 jupiter@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