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25 13: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e스포츠

RNG '샤오후' 리위안하오 "T1 밴픽 예상했다…정화, '캡스' 보고 선택" [MSI 2022]

기사입력 2022.05.21 22:03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샤오후' 리위안하오가 T1의 밴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21일 부산 벡스코 제 1전시장에서는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id-Season Invitational, MSI) 2022'(이하 'MSI 2022') 럼블 스테이지 2일차 경기가 진행됐다.

2일차 다섯 번째 경기에서 T1과 맞대결을 펼쳤던 RNG는 초반 불리했음에도 불구하고 잘라먹기를 성공하며 한타에서 대승을 거뒀다. 결국 승리를 가져온 RNG는 3승 1패로 2위에 이름을 올리고 G2를 바짝 추적했다. 

경기가 끝난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인터뷰에서 샤오후는 밴픽을 예상했다며 "T1이 조이나 이즈리얼 같은 포킹 조합을 가져올 것 같다고 생각했다"라고 전했다.

샤오후는 "저희 조합을 봤을 때 초반 구도는 좋지 않은 조합이었다. 아리는 좋은 아이템이 떠야 이니시가 가능할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정화 스펠을 들었던 샤오후는 "솔로 랭크에서 아리와 조이 구도를 많이 하기도 했고, 어제 '캡스'가 하는 걸 보니 정화가 없으면 불리하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정화를 들었다"라고 밝혔다.

사진=라이엇 게임즈 제공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