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6-25 08: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소크라테스 7타점 맹폭' KIA, 롯데 완파하고 위닝시리즈 확보 [사직:스코어]

기사입력 2022.05.18 22:29 / 기사수정 2022.05.18 22:30


(엑스포츠뉴스 부산, 박윤서 기자) KIA 타이거즈가 롯데 자이언츠를 완파하고 위닝시리즈를 확보했다.

KIA는 18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와의 원정경기에서 15-7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KIA는 20승19패가 됐고 2연승을 달성했다. 반면 롯데는 20승1무18패를 기록, 3연패 수렁에 빠졌다.

KIA는 타선에서 소크라테스 브리토가 3점 홈런 포함 7타점을 폭발했고 리드오프 박찬호도 6타수 4안타 2타점 활약을 펼쳤다. 비록 선발투수 한승혁이 1⅔이닝 5실점으로 무너졌지만, 불펜투수 7명이 7⅓이닝 2실점(1자책) 호투를 합작하며 팀 승리에 공헌했다. 롯데는 전준우가 5타수 2안타 3타점 맹타를 휘둘렀으나 승리와 연을 맺지 못했다.

경기 초반 양 팀은 불꽃 튀는 신경전을 벌였다. 선공에 나선 KIA는 1회초 박찬호의 우전 안타, 나성범의 몸에 맞는 공, 황대인의 중전 안타로 1사 만루를 만들었고 소크라테스가 2타점 좌전 2루타를 터트렸다. 이에 맞서 롯데는 1회말 안치홍이 좌중간 안타로 출루한 뒤 전준우가 우중간 2루타를 때리며 첫 득점을 뽑았다. 이후 1사 3루에서 이대호가 땅볼을 치며 전준우가 득점에 성공했다. 스코어는 2-2 동점.

KIA는 곧바로 재차 리드를 잡았다. 2회초 선두타자 이창진이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했고 한승택이 우전 안타를 날렸다. 이후 1사 1, 3루에서 박찬호가 우전 적시타를 때렸고 김선빈이 몸에 맞는 공으로 출루하며 1사 만루 기회를 이어갔다. 여기서 나성범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추가점을 뽑았다.

롯데의 반격이 만만치 않았다. 2회말 1사에서 지시완의 좌중간 안타, 고승민의 우전 안타, 황성빈의 볼넷으로 만루가 됐고 전준우가 2타점 중전 안타, 한동희가 1타점 중전 적시타를 작렬했다. 롯데가 5-4 역전에 성공했다.

5회초 KIA가 승부를 뒤집었다. 선두타자 김도영이 중견수 키를 넘기는 3루타를 폭발했고 소크라테스의 2루수 땅볼에 홈을 밟았다. 이어 이우성이 유격수 실책으로 출루한 후 이창진이 좌전 안타를 쳤고, 임석진은 상대 포수가 땅볼 타구를 잡아 2루에 뿌린 틈을 타 1루에서 살았다. 1사 만루에서 최형우가 대타로 등장했고 2타점 우전 안타를 날렸다. KIA가 다시 7-5로 치고 나갔다.

KIA가 달아나면 롯데가 쫓아가는 현상이 나타났다. 5회말 1사에서 이학주가 우전 2루타를 쳤고 지시완이 1타점 우전 적시타를 날렸다. 이후 2사 1, 2루에서 황성빈이 내야에 뜬공 타구를 날렸으나 투수 이준영과 유격수 박찬호의 호흡이 맞지 않으며 아무도 공을 잡지 못했다. 그 사이 2루주자 고승민이 득점에 성공, 7-7 동점이 되었다.

8회초 KIA는 선두타자 박찬호가 좌전 2루타를 날렸고 김선빈의 희생번트로 기회를 맞이했다. 이후 나성범이 고의4구로 걸어나가며 1사 1, 3루가 됐고 소크라테스가 우월 3점 홈런을 쏘아 올렸다.

이내 승부의 추가 기울어졌다. 9회초 KIA는 이창진이 우전 2루타를 친 뒤 류지혁이 몸에 맞는 공으로 걸어나갔고 박동원이 희생번트를 성공하며 1사 2, 3루 기회를 창출했다. 이후 박찬호 유격수 땅볼에 3루주자 이창진이 홈을 밟았고 김선빈이 볼넷을 골라내며 1사 1, 3루 기회가 이어졌다. 후속타자 나성범이 2타점 2루타, 김도영이 1타점 좌전 안타, 소크라테스가 1타점 중전 안타를 터트리며 마침표를 찍었다.

사진=KIA 타이거즈


박윤서 기자 okaybye@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