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21:24
연예

인디팝 강자 시키(CIKI), 28일 신보 발매

기사입력 2021.07.20 03:00 / 기사수정 2021.07.19 20:32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싱어송라이터 시키(CIKI)가 새 앨범 'BUSY DOING NOTHING'의 발매를 앞두고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며 음악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미 컨셉 이미지와 트랙리스트를 소개했으며, 순차적으로 하이라이트 메들리, 리릭 비디오, 앨범커버 등을 전할 예정이다.

시키는 담담한 어조와 세련된 멜로디로 인디팝 씬에서 이름을 알린 싱어송라이터이다. 인디팝, 알앤비 등의 방향성을 이어가면서도 자신만의 색채가 또렷한 노래를 창작하기로 유명하다.

2018년 11월 첫 메이저 싱글 '사이'를 공개한 이후, 'BOKE', 'I AM SARA', 'overdose', 'Endless Summer' 등을 발매하며 꾸준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시키는 지난 한 해 동안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누적 스트리밍 1,300만 회를 기록하기도 했다. 시키의 팬들은 또다른 인기 요인으로 목소리를 꼽는다.

시키는 특유의 몽환적이고도 읊조리는 듯한 발성으로 음악 팬들에게 안정감을 선사한다. 인디팝 특유의 비주류 감성과 더불어 최근에는 시티팝 장르과 희망적 멜로디에도 도전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음악 팬들을 만나고 있다.

시키의 첫 EP앨범 'BUSY DOING NOTHING'은 데뷔 이후 3년 만에 발매하는 정규 앨범이다. 시키가 직접 모든 수록곡의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하였으며 그만큼 진솔하고 솔직한 이야기를 노래한다.

시키는 이번 앨범에 대해 '특별하지 않지만 공감을 자아내는 보통의 일상을 담았다.'라고 말했다. 싱어송라이터로서 음악을 통해 자신의 이야기를 팬들과 공유하겠다는 의미이다.

'BUSY DOING NOTHING'은 이전의 곡들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이다. 전작들이 모두가 공감할 법한 고독과 쓸쓸함을 노래했다면, 이번 앨범은 보다 나른하고 편안한 분위기이다. 여름 휴가철 산뜻하게 즐길 수 있는 동시에, 시키의 음악적 성장과 여유를 증명하는 것이라 볼 수 있다.

이전과는 다른 매력의 'BUSY DOING NOTHING'이지만, 시키는 이번 앨범에서도 특유의 담담한 어조를 이어간다. 이처럼 시키는 기존 팬들의 기대감을 충족시키면서도, 새로운 음악 팬들을 만날 준비까지 마친 상태이다.

그는 지난주 컨셉 이미지와 트랙 리스트를 공개했고 7월 19일부터 예약 판매를 개시했다.

인디팝 아티스트를 넘어 대중에게 사랑받는 싱어송라이터가 될 시키의 새 앨범 'BUSY DOING NOTHING'은 7월 28일 발매 예정이다. 예약 구매는 19일 오후 2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에서 시작했다.

사진 = 소니뮤직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