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7-24 20:38
연예

'소울' 제78회 골든글로브 장편 애니메이션상·음악상 수상

기사입력 2021.03.01 13:30 / 기사수정 2021.03.01 13:08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영화 '소울'(감독 피트 닥터)이 제78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장편 애니메이션상과 음악상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연출을 맡은 피트 닥터 감독은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최초로 장편 애니메이션상을 3번이나 수상한 감독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소울'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된 조와 지구에 가고 싶지 않은 영혼 22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

'소울'이 제78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장편 애니메이션상과 음악상을 수상하며 2관왕을 거머쥐었다.

이번 수상으로 피트 닥터 감독은 골든글로브 시상식 사상 최초로 장편 애니메이션상을 3번이나 수상한 작품의 연출을 맡은 감독에 올랐다. 

제67회, 73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업'과 '인사이드 아웃'으로 장편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한 그는 올해 '소울'로 또 한 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고, 이로써 장편 애니메이션상 부문 3관왕 쾌거라는 최초 타이틀을 달성했다. 

귀를 황홀하게 만든 음악으로 픽사의 특별한 세계인 '태어나기 전 세상'과 실사 영화를 방불케한 뉴욕의 리얼리티를 극대화시키며, 흡입력 있는 몰입감을 선사한 트렌트 레즈너, 애티커스 로스, 존 바티스트 역시 음악상 수상으로 특별함을 더했다.

오는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 노미네이트 및 수상 결과도 주목된다. 피트 닥터 감독은 '업'과 '인사이드 아웃'으로 제82회, 88회 아카데미 장편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한 바 있기에 '소울' 역시 의미있는 결과를 맺을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골든글로브 시상식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