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3 09:07
연예

'하바마' 이규형 "김태희 불편해, 사람인지 여신인지 못 보겠더라" 너스레

기사입력 2020.02.18 13:46 / 기사수정 2020.02.18 15:19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배우 이규형이 파트너 김태희가 불편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18일 오후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tvN 새 토일드라마 '하이바이, 마마!'(이하 '하바마')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김태희, 이규형, 고보결과 유제원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김태희는 파트너 이규형에 대해 "저는 규형씨가 출연한 작품 거의 못봐서 어떠한 선입견 이미지 없이 만났다. 조강화의 모습을 너무 자연스럽고 매력적으로 표현해서 같이 연기하면서 이규형 씨가 아니었으면 어땠을까 싶었다. 또 강화를 이규형씨가 연기해서 다행이다 생각했다. 일상적이고 사소하고 간단한 대사 조차도 살아있는 연기와 디테일을 표현하시더라. 굉장히 큰 도움을 받으면서 너무나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이규형은 "저는 처음에 불편했다. 누나를 만났는데 이게 사람인지 여신인지 못 쳐다보겠더라. 부담이 많이 됐다. 또 누나의 5년 만의 복귀작이지 않나. 먼저 친근하게 다가와줘서 저도 한결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 현장에서 신을 맞추다 보니 굉장히 열려 있고 포용력이 있더라. 모든 걸 다 받아주셨다. 감독님과 상의했던 인물을 더 편하게 표현할 수 있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하이바이,마마!'는 사고로 가족의 곁을 떠나게 된 차유리(김태희 분)가 사별의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조강화(이규형)와 딸아이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고스트 엄마의 49일 리얼 환생 스토리를 그린 작품. 오는 22일 오후 9시 첫 방송.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tvN 유튜브 라이브 캡처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