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5-14 10: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육종암 투병' 김영호, '보이스킹' 도전…"수술 후 관찰 중" 근황

기사입력 2021.04.13 16:32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명품 배우 김영호의 ‘희망의 무대’가 펼쳐진다.

육종암 투병 중인 김영호가 13일 첫 방송되는 MBN 초대형 보컬 서바이벌 ‘보이스킹’에 출격해 무대에 선다. 암 투병 중에도 멈추지 않는 그의 도전이 시청자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물할 전망이다. 

전설의 드라마 ‘야인시대’ 이정재 역할을 맡으며 카리스마 배우로 사랑을 받은 배우 김영호. 그는 지난 2019년 희귀암인 육종암 투병 사실을 알리며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그런 그가 ‘보이스킹’에 출전한 이유는 “희망의 무대를 보여주겠다”는 마음 때문이다. 

이날 김영호는 “(암 수술은 잘 마쳤고) 추적 관찰하고 있다”고 말하며, 영광의 수술 상처를 보여주며 자신의 도전을 알렸다. 그는 투병 중 주변에서 오히려 큰 에너지를 얻었다며, 위로가 될 수 있는 무대를 보여주고 싶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어 무대에 오른 김영호는 탄탄한 연기와 반전 노래 실력까지 보여주며, 한 편의 뮤지컬과도 같은 무대를 완성했다. 진심을 담은 그의 목소리는 심사위원들을 감동시켰고, 남진은 “멋진 감성을 선물해 주셨다”는 감상을 전했다고. 과연 모두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 김영호의 무대는 어땠을까. 도전을 멈추지 않는 그의 무대가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MBN ‘보이스킹’은 단 하나의 왕좌를 차지하기 위한 남자 보컬들의 장르 초월 서바이벌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그 대장정이 펼쳐질 첫 방송은 4월 13일 화요일 오후 9시 50분 시작된다.

dew89428@xportsnews.com / 사진=MBN ‘보이스킹’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