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7 23:42
연예

솔비, 6년째 나눔 행보로 일일산타 변신 "내가 위로 받아"

기사입력 2017.12.25 20:1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가수 솔비가 올해도 어김없이 나눔 산타가 됐다.

솔비는 크리스마스를 앞둔 지난 23일 경기도 수원시 경동원을 찾아 따뜻한 나눔을 실천했다.

재능 기부와 선행 등 나눔 활동에 앞장서고 있는 솔비는 올해도 어김없이 선물을 들고 경동원을 방문했다. 경동원과 솔비의 인연은 벌써 6년째다. 다양한 레크레이션과 공연, 영화 상영으로 아이들에게 기쁨과 웃음을 선사했다.

솔비는 지난 13일 ‘2017 다문화 아동 돕기 후원의 밤’에 참석해 특별 공연과 함께 500만원을 기부했고 경동원 봉사까지 이어가며 올해도 나눔으로 따뜻한 연말을 보내고 있다.

매년 크리스마스를 맞아 진행되는 경동원 봉사활동에 컴백을 앞두고 있는 타이푼 멤버 우재와 송원섭 등 M.A.P 크루 동료들이 함께 했다. 현재 극장에서 상영중인 영화 ‘뽀로로 극장판:공룡섬 대모험’을 상영해준 오콘은 6년 째 솔비와 경동원 후원을 함께 하고 있고 유이엔루이에서 아동용 식기, 자폐아동을 지원하는 오티스타에서 이불, 우리테크, 대성 토이즈에서 장난감을 후원했다. 솔비의 팬클럽 ‘빗방울’에서도 아이들에게 필요한 물품을 후원해 더욱 풍성한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할 수 있었다.

솔비는 주위 지인들에게도 적극적으로 권하며 평소에도 ‘나눔 전도사’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동료 연예인을 비롯 SNS 팔로워들도 동참했고 올해는 원년멤버로 컴백을 앞둔 타이푼의 우재가 참여했다.

컴백 준비로 바쁜 가운데에도 솔비의 권유로 봉사에 동참한 타이푼 우재는 “마음은 있었지만 기회가 없다고 생각했는데 솔비 누나 덕분에 용기를 낼 수 있었다. 아이들과 함께 하며 더 좋은 에너지를 얻고 간다”고 소감을 전했다.

솔비는 “좋은 것이 있으면 함께 나누고 싶은 생각이 들기 마련인데 내게는 나눔과 봉사가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것’이다. 매년 아이들을 만날 때 마다 내가 받은 사랑을 깨닫고 위로를 받고 돌아간다. 그래서 함께 하자고 권할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하며 “더 많은 이들이 나눔에 전염돼 따뜻함을 함께 느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솔비는 내년 1월로 예정된 타이푼 새 앨범과 개인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A.P CREW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