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0:25
연예

'전체관람가' 이명세 "안성기X박중훈 빗속 결투신, 강원도 살수차 동나"

기사입력 2017.10.15 22:59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이명세 감독이 안성기와 박중훈의 결투신을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JTBC ‘전체관람가’에는 단편영화 제작에 참여하는 감독들에 대한 소개와 영화 제작 룰, 전체관람가를 응원하는 감독들과 배우들의 모습이 담겼다.

윤종신은 영화 '인정사정 없이 볼 것 없다'를 언급, "빗속 결투신은 워쇼스키 자매가 '매트릭스3'에서 오마주할 정도로 유명하다. 10여일 동안 그 장면을 찍었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이명세 감독은 "그 장면 뿐만 아니라 비오는 장면은 10일 정도 찍었다. 강원도 태백 쪽의 살수차가 동이 날 정도였다. 내가 시나리오 앞에다가 써놓는다. 절대 돌아보지 말라. 돌아보는 순간 마음이 약해져서 안보려고 한다"며 에피소드를 이야기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JTBC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