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1-28 03:06
연예

'사랑은 방울방울' 왕지혜, 강은탁과 손 잡았다 '제안 수용'

기사입력 2016.12.23 19:31 / 기사수정 2016.12.23 19:31


[엑스포츠뉴스 김선우 기자] '사랑은 방울방울' 왕지혜가 강은탁의 제안을 받아들이고 은탁의 회사에 첫 출근했다.

23일 방송된 SBS '사랑은 방울방울'에서 은방울(왕지혜 분)은 자신을 찾아온 박우혁(강은탁)에게 "제안을 수용하겠다"라며 "레시피도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다음날, 방울은 BH그룹에 첫 출근을 마쳤고 사원들에게 직접 만든 차를 선물했지만 한채린(공현주)의 쌀쌀맞은 태도에 속상해한다.

결국 방울은 채린에게 선물한 유자차 병이 깨지면서 다쳤고 "대기업 신고식 한 번 혹독하네"라고 말했다.

sunwoo617@xportsnews.com / 사진 = SBS



김선우 기자 sunwoo617@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