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9 14:42
연예

이하늬 "국악, 대중에 알리는 매개체 되고파" [화보]

기사입력 2016.11.25 13:18

최진실 기자

[엑스포츠뉴스 최진실 기자] 배우 이하늬가 국악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최근 Mnet '판스틸러-국악의 역습'을 통해 국악의 매력을 널리 알리고 있는 이하늬가 패션 매거진 인스타일 12월호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공개했다. 

연희동에 위치한 한적한 주택에서 진행된 이 날 촬영에서는 이하늬만이 보여줄 수 있는 부드러우면서도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 렌즈 앞에선 이하늬는 몽환적인 표정과 포즈로 신비한 분위기를 만들어내기도 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하늬는 국악에 대한 소신을 밝히며 '판스틸러-국악의 역습'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하늬는 "국악이라는 장르가 다가가기 쉽지는 않다"며 "하지만 무조건적으로 외면받는 건 슬픈 일이다. 중간자 입장에서 전통을 훼손하지 않되 대중이 좀 더 쉽게 받아들일 수 있도록 매개체 역할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하늬는 "지금도 여전히 부담감이 크지만 무슨 일이든 시작이 어렵지 누군가 시작하고 나면 그 다음에는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고, 훨씬 더 나은 다음을 생각할 수 있다. 그래서 제가 처음이 되어 보고자 결심 했다"고 말하며 책임감 있는 자세를 보여주기도 했다. 

이하늬의 내추럴한 모습은 인스타일 12월호와 공식 인스타그램, 웹사이트 등에서 만날 수 있다. 



true@xportsnews.com / 사진 = 인스타일

최진실 기자 tur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