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7 23:39
연예

'비정상회담' 달력, 출시 4분 만에 온라인서 3,500부 판매 '뜨거운 인기'

기사입력 2014.12.01 12:12 / 기사수정 2014.12.01 12:28

'비정상회담' 달력ⓒ JTBC


[엑스포츠뉴스=김유진 기자] JTBC '비정상회담' 달력이 온라인 출시 4분 만에 3,500부 판매를 기록했다.
 
1일 공개된 2015년 '비정상회담' 달력은 온라인에서 단숨에 3,500부의 판매를 기록하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1만부 한정판으로 제작된 이 달력은 오프라인에서는 교보문고(강남점, 안국점), 아름다운 가게(안국점), 온라인 티몬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대한민국의 다양성을 응원합니다'라는 콘셉트로 제작된 '비정상회담' 2015년 탁상용 달력은 샘 오취리, 기욤 패트리, 에네스 카야, 줄리안, 알베르토 몬디, 장위안, 타일러 라쉬, 로빈 데이아나, 타쿠야, 다니엘 린데만 등 10개국 비정상대표들의 개성 넘치는 화보로 구성됐다.
 
'비정상회담' 달력은 사회공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판매로 발생하는 수익금 전액은 방학 중 끼니를 거르는 빈곤 소외 아동들의 급식을 지원하는 사업에 쓰여진다.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