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8 10:42
연예

현우진 "부모님도 모르는 집인데…스토커 6명 정도 有" (피식쇼)

기사입력 2024.05.13 05:00



(엑스포츠뉴스 김수아 기자) 수학 강사 현우진이 사생활 침해 피해를 고백했다.

12일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Psick Univ'에는 '현우진에게 방송에 나가니 노래를 부를지 주접을 떨지 묻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이용주, 김민수, 정재형은 '피식쇼' 녹화를 크게 스포해버린 현우진을 나무라더니 알려진 김에 구독자들로부터 받은 질문을 공개했다.

첫 번째 질문은 요즘 폭주 중인 현우진의 SNS였다. 하지만 현우진은 항상 촬영하는 탓에 2시간 정도 휴대폰을 사용한다고 대답해 세 사람을 놀라게 했다.

이에 정재형은 "그럼 SNS를 켜면 무조건 업로드하시는 거군요?"라고 정리해 빵 터지게 했다. 



다음으로 가장 많았던 질문인 현우진의 연애 여부에 대해 현우진은 "그건 내 사생활이다. 그냥 대답하고 싶지 않다"고 솔직하게 대답했다.

현우진의 "사생활도 보호해 줘야 하는 거다"라는 말에 정재형은 "학생들이 선생님들이랑 너무 가까워지니까 별걸 다 궁금해한다"고 말을 이었다.

이를 들은 현우진은 공감하며 학생들이 본인이 하는 모든 것을 궁금해한다고 인정했다.

또한, 현우진은 집까지 찾아와서 기다리는 스토커들도 있다고 밝혀 세 사람을 놀라게 했다. 집에 아무도 들이지 않는다는 현우진은 심지어 부모님도 집을 모르신다고.

그는 스토커들이 학생들이 아닌 성인들이며 지금까지 6명 정도가 왔었다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채널 '피식대학Psick Univ' 영상 캡처

김수아 기자 sakim424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