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3 18:41
연예

'성동일 딸' 성빈, '아어가' 장꾸였는데…핫한 근황 '연일 화제' [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5.07 08:20



(엑스포츠뉴스 명희숙 기자) 배우 성동일 딸 성빈의 훌쩍 큰 모습이 연일 주목받고 있다. 예능 프로그램 속 장난꾸러기의 모습을 벗고 러블리한 소녀가 된 근황을 전했다. 

지난 5일 성동일 아내 박경혜 씨는 "열심히 하고 와"이라는 글과 함께 딸 성빈의 근황을 담은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성빈은 캐주얼한 차림으로 공연 연습을 다녔고, 꾸미지 않았음에도 청순하면서도 러블리한 비주얼을 과시했다. 

이어 박경혜 씨는 "콩쿨 다녀와서 바로 공연 연습. 바쁜 일상을 맞는 빈. 화이팅이야"라고 덧붙이며 자전거를 끌고 엘리베이터 안에서 있는 딸을 바라보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앞서 박경혜 씨의 SNS를 통해 성빈이 무용 콩쿠르에 참가한 모습이 공개돼 많은 화제를 모았다. 무용 의상을 입고 프로 못지 않은 자태를 뽐내며 포즈를 취하는 성빈의 모습이 공개되자, 그의 훌쩍 성장한 모습에 많은 이들이 놀라워했다. 

특히 MBC '아빠 어디가?'를 통해 성동일의 자녀 성준과 성빈의 일상을 시청했던 시청자들에게 어느새 성숙한 소녀가 된 성빈의 모습을 세상의 흐름을 동시에 느끼게 하면서 반가움과 놀라움을 동시에 안겼다. 



방송에서 성빈은 차분했던 오빠 성준과 달리 장난기 가득한 모습으로 늘상 웃음을 안겼고, '장꾸' 성빈이 어느새 성장한 모습은 연일 화제가 될 수 밖에 없었다. 뿐만 아니라 이후 방송에서 성준과 달리 근황 공개가 적었던 만큼 극적인 변화가 대중에게 다가온 것. 

'아빠 어디가?'에 출연했던 연예인 자녀들의 일상은 매번 화제의 중심에 서는 가운데, 성빈 역시 최근 뜨겁게 주목받는 연예인 자녀 대열에 어느새 등극했다. 

사진 = 박경혜, MBC 방송화면, 엑스포츠뉴스 DB

명희숙 기자 aud66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