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9 17:50
연예

'63억 건물주' 김지원, 검소하네…"꾀죄죄한 에코백만 1년 내내" (코스모폴리탄)

기사입력 2024.04.19 19:57 / 기사수정 2024.04.19 19:57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배우 김지원이 검소한 면모를 드러냈다.

19일 유튜브 채널 '코스모폴리탄 코리아'에는 '눈물의 여왕 홍해인 본캐, 김지원! 알고 보니 애교 많은 깜고잖아요'라는 제목의 '인마이백' 영상이 게재됐다.

"최근 근황이 어떻게 되냐"는 질문에 김지원은 "드라마 촬영을 모두 끝내고 집에서 쉬면서 휴식기를 만끽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뒹굴뒹굴 완전한 백수의 삶이다"며 "일어나서 햇살을 만끽하고 커피 한 잔 마시고 산책도 하고 있다. 빈둥빈둥 힐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김지원은 실제 사용하는 가방과 내용물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지원은 "사실 특별히 가방을 가지고 다니는 게 없다"며 "촬영하는 동안 1년 내내 꾀죄죄해진 에코백 밖에 없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그는 친언니가 직접 만들었다는 손수건에 소장품을 담아왔다고 말했다.

그는 평소 사용하는 립 제품을 소개하며 "평소 얼굴에 화장을 많이 하지 않는다"며 "그냥 립 하나 바르면 화사해보여서 치크립을 잘 쓰고 있다"고 밝혔다.

"요즘도 혼자 출퇴근하냐"는 질문에 김지원은 "멀지 않은 거리는 이어폰 꽂고 출퇴근 한다"고 답했다.

이어 "너무 어둡지 않을 때 혼자 걸어가면 걸어가면서 하루가 어땠는지 생각도 정리가 되고, 고민거리들도 날아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유튜브 코스모폴리탄 코리아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