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20 13:46
연예

'눈물의 여왕' 송중기, 김지원 이혼 변호사 '빈센조' 됐다

기사입력 2024.04.01 08:33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배우 송중기가 다시 '빈센조'가 돼 강렬한 존재감을 펼쳤다.

송중기는 지난달 31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 8회에서 홍해인(김지원 분)의 변호사 빈센조로 특별출연했다.

빈센조가 된 송중기는 등장만으로 탄성을 자아냈다. 송중기는 2021년 방송된 드라마 '빈센조'에서의 모습 그대로 완벽한 슈트핏과 카리스마 있는 눈빛을 자랑했다.

백현우(김수현)의 변호사로 함께 온 김양기(문태유)의 상상 속에서 송중기는 명불허전 빈센조의 면모를 뽐냈다. 백현우에게 총구를 겨누며 "백현우 당신이 내 의뢰인을 기망한 그 죄는 서류 한 장으로 처리하기엔 너무 커요. 미안하지만 난 악은 악으로 처단합니다"라고 말할 땐 남다른 포스가 느껴졌다.



홍해인 옆을 든든하게 지키며 이혼 사유를 논하는 장면은 유쾌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송중기는 "대중적으로 잘 알려진 초미모의 재벌 3세, 그런 홍사장님이 일개 이사인 백현우 씨와 이혼을 한다? 근데 그 이유가 성격 차이다? 누가 봐도 홍해인 사장님 쪽이 성격 더러워 보이는 느낌이죠"와 같은 재치 있는 대사의 맛을 살리는 연기로 극에 흥미를 더했다. 이처럼 송중기는 짧은 순간에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는 '눈물의 여왕'에 힘을 보탰다.

한편, 송중기는 지난 3월 1일 공개된 넷플릭스 영화 '로기완'에서 삶의 끝에 선 이방인 로기완 역을 맡아 새로운 변신을 선보였다. 섬세하고 내공 있는 연기로 캐릭터의 고난과 사랑을 깊이 있게 그려내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사진=tvN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