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4-15 05:57
스포츠

'역전 결승골 쾅!' 손흥민, 최고 평점 '싹쓸이'+공식 '맨 오브 더 매치'→현지서도 '호평'

기사입력 2024.03.31 07:44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엑스포츠뉴스 나승우 기자)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승점 3점을 추가한 토트넘은 승점 56(17승5무7패)이 돼 4위로 뛰어올랐으나 이후 애스턴 빌라가 울버햄프턴을 2-0으로 꺾으면서 다시 빌라에 3점 뒤진 5위가 됐다.

토트넘은 4-2-3-1로 나섰다. 굴리에모 비카리오가 골키퍼, 데스티니 우도기, 크리스티안 로메로, 라두 드라구신, 페드로 포로가 백4 라인을 이뤘다. 파페 사르와 이브 비수마가 중원에서 호흡을 맞췄고 2선 공격수 3명은 티모 베르너, 제임스 매디슨, 데얀 쿨루세브스키로 짜여졌다. 그리고 맨 위에 손흥민이 출격했다.

원정팀 루턴은 4-3-3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토마스 카민스키가 골문을 지켰고 알피 다우티, 테덴 멘기, 리스 버크, 루크 베리가 수비를 맡았다. 펠리 러덕, 로스 바클리, 루크 베리가 중원을 구성했으며 타히트 총, 캍른 모리스, 안드로스 타운센드가 3톱을 이뤄 토트넘 골문을 노렸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전반전은 토트넘 뜻대로 풀리지 않았다. 이른 시간 총을 맞았다. 3분 만에 실점했다. 루턴 수비진영에서 데얀 쿨루세브스키의 볼을 받은 손흥민이 이를 다루다가 안드로스 타운센드에게 빼앗겼다. 타운센트가 빠른 역습을 전개했고, 볼은 로스 바클리에 이어 페널티지역 왼쪽에 있던 총에게 연결됐다. 총이 오른발로 가볍게 차 넣어 토트넘에 일격을 가했다.

토트넘이 반격에 나섰다. 전반 15분 쿨루세브스키가 왼족 측면으로 길게 패스했다. 베르너가 잡아 빠르게 드리블 돌파해 파고들었다. 골키퍼와 일대일 기회를 잡았으나 베르너의 슈팅은 골대 옆을 지나갔다.

손흥민도 결정적 기회를 놓쳤다. 전반 20분 동점골 찬스를 잡았지만 손흥민의 슛이 양쪽 골포스트를 모두 맞고 나오는 정말 보기 드문 장면이 나오면서 땅을 쳤다.

전방 압박으로 볼을 탈취한 토트넘은 곧장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달려드는 손흥민에 패스를 내줬다. 손흥민은 상대 골키퍼까지 제치고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빈 골대를 향해 강슛을 날렸는데 볼이 오른쪽 골퍼스트를 맞은 뒤 왼쪽 골포스트를 맞고 나왔다. 이를 뒤에 있던 티모 베르너와 파페 사르가 연달아 슛을 날렸으나 상대 벽에 막혔다.

하지만 손흥민은 굴하지 않고 계속 골문을 두드리더니 후반 41분 결실을 맺었다. 후반 초반 상대 자책골로 균형을 맞춘 토트넘은 손흥민의 결승골로 경기를 뒤집었다.

루턴의 코너킥 공격을 막아낸 토트넘이 역습에 나섰다. 손흥민이 베르너에게 패스를 연결했고, 베르너는 왼쪽 측면을 돌파한 후 낮게 크로스를 올렸다. 박스 가운데에 위치했던 존슨이 달려드는 손흥민에게 내줬고, 손흥민은 골문 구석에 밀어넣어 2-1을 만들었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프리미어리그


손흥민은 득점 직후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와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토트넘 팬들은 손흥민에게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추가시간 9분이 주어졌고, 더 이상 득점이 나오지 않으면서 토트넘의 2-1 승리로 경기 종료됐다.

경기 후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가 선정한 이번 경기 공식 최우수 선수로 뽑혔다.

프리미어리그 공식 홈페이지에서 실시하는 '맨 오브 더 매치' 팬 투표에서 80.4%의 압도적인 득표율로 8.4%인 팀 동료 브레넌 존슨을 크게 따돌렸다.

각종 매체의 호평도 이어졌다. 영국 풋볼런던은 "전반 20분 골키퍼를 제치고 아슬아슬한 각도에서 골대 2번을 때리는 슛을 날렸을 때 운이 좋지 않았다. 하지만 손흥민은 많이 뛰었고, 계속해서 돌파구를 찾았다. 경기를 마치기 전 결승골을 넣으며 캡틴의 퍼포먼스를 보여줬다"라고 평점 8점을 부여했다. 교체 투입 후 경기 흐름을 바꾼 존슨과 함께 가장 높은 점수였다.

영국 이브닝스탠더드 또한 "손흥민은 종료 4분을 남겨두고 득점에 성공해 토트넘에 승리를 안겼다"라고 평점 8점을 매겼다.

통계 매체도 손흥민에게 높은 평점을 줬다. 풋몹은 양팀 통틀어 가장 높은 8.4점을 부여했다. 후스코어드닷컴은 8.2점으로 유일한 8점대 평점을 줬다. 소파스코어에서는 7.7점으로 다소 낮았으나 양팀 최고 평점인 건 변함 없었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리그 15호골을 터뜨린 손흥민이 현지 매체로부터 최고 평점을 싹쓸이 했다. 손흥민은 31일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턴 타운과의 2023-2024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41분 역전 결승골을 터뜨려 2-1 역전승을 안겼다. 풋볼런던, 이브닝스탠더드 등 현지 매체는 물론 풋몹, 후스코어드닷컴 등 통계 매체까지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프리미어리그 팬 투표에서도 압도적인 득표율로 공식 맨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연합뉴스


안지 포스테코글루 감독도 손흥민에게 아낌없는 칭찬을 건넸다.

풋볼런던에 따르면 포스테코글루는 "손흥민의 장점은 어떤 상대든, 어떤 경기든 상관없이 항상 최고가 되겠다는 스스로에 대한 높은 수준의 기대를 가지고 있다는 것"이라며 "경기할 때마다 최고 수준을 유지하길 원하며 오랫동안 이 클럽의 뛰어난 축구 선수였다. 우리가 필요로할 때 손흥민은 그곳에 있었고, 자신의 일을 완수했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내가 호주 국가대표팀 감독이었을 때 유럽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이 꽤 많았다. 해외를 오가는 건 확실히 피곤한 일이다. 장거리 여행이고 시차가 있지만 손흥민은 가능한 한 높은 수준에서 뛰기를 원하며 손흥민은 타협하고 싶어하지 않는다"라며 "국가대표를 위해, 토트넘을 위해 뛰는 건 손흥민에게 매우 중요한 일이다"라고 A매치 피로에도 불구하고 열심히 뛰어준 손흥민에게 박수를 보냈다.

한편, 손흥민은 루턴전 골로 리그 15호골을 기록,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도미닉 솔란케(본머스), 재러드 보언(웨스트햄)과 함께 득점 순위 공동 3위에 올랐다. 득점 선두 엘링 홀란(맨체스터 시티)을 3골 차로 추격하며 득점왕 경쟁에 불을 지폈다.

또한 토트넘 통산 160호골을 넣어 구단 레전드 클리프 존스(159골)를 제치고 구단 역대 최다 득점 단독 5위가 됐다. 4위는 174골의 마틴 치버스로 다음 시즌에는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프리미어리그

나승우 기자 winright9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