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1 12:36
연예

함소원, ♥진화 '동성 키스' 루머 해명…"많이 비슷하지만 NO" [엑's 이슈]

기사입력 2024.02.13 11:30 / 기사수정 2024.02.13 11:30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함소원이 남편 진화의 동성 키스 루머를 해명했다.

최근 함소워은 "지금 인스타로, 또 중국 계정 틱톡으로 질문 주시는 것에 답변드립니다"라는 글과 자신이 받은 DM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메시지에는 길거리에서 키스를 하는 동성 커플의 모습이 담겼다. 네티즌들은 사진 속 남성이 함소원의 남편 진화가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함소원은 "자세히 보면 많이 비슷하다. 하지만 진화 씨 얼굴은 제가 잘 안다. 여러분도 잘 봐주시고 확인해달라. 사진상 키스하고 있는 분은 진화 씨가 아님을 알려드린다"라고 해명했다.

이와 함께 함소원은 한 아이돌 그룹 멤버 A씨를 언급했다. 사진 속 남성이 진화가 아닌 A씨라는 것. 함소원의 글을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확산됐고, "함소원이 경솔했다"라는 지적이 나왔다. 현재 함소원의 글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함소원은 2018년 18세 연하인 중국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TV조선 '아내의 맛'을 통해 일상을 공개했으나 시부모의 하얼빈 별장, 통화 상대 조작 의혹 등이 불거지며 하차했다.

당시 함소원은 "과장된 연출 하에 촬영했으며, 나도 개인적인 부분들을 다 이야기 하지 못했다"라며 조작을 인정했으나, 1년 8개월 만인 2022년 12월 돌연 입장을 바꿨다.

함소원은 실제 일어난 에피소드를 인터뷰를 가지고 일어난 순서에 맞게 구성한 다음 촬영을 진행했다며, "재현한다는 생각으로 촬영에 임한 적이 많았다"라고 뒤늦게 해명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