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5 13:11
연예

밀가루 뒤집어쓴 이지아x강기영, 짠내 유발 수난 시대 (끝내주는 해결사)

기사입력 2024.02.08 15:04 / 기사수정 2024.02.08 15:04



(엑스포츠뉴스 윤현지 기자) 이지아와 강기영이 살벌한 육탄전에 휘말린다.

오는 8일 방송될 JTBC 수목드라마 '끝내주는 해결사' 4회에서는 '솔루션'의 팀장 김사라(이지아 분)와 고문 변호사 동기준(강기영 분)이 이혼 문제 해결을 위해 온몸으로 뛰고 있는 현장이 포착돼 박진감을 더하고 있다.

현재 '솔루션'은 팀장 김사라 체제에서 고문 변호사 동기준의 영입으로 더욱 완벽한 진영을 갖추게 됐다. 동기준이 합류하고 '솔루션' 네 명은 환상의 팀워크로 베스트셀러 작가 이주원(심이영 분)과 앵커 장재국(이도엽)의 이혼을 완벽하게 성공시켰다. 이에 앞으로 더욱 승승장구할 '솔루션'의 앞날이 그려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번 의뢰인이 만만치 않다는 것을 눈으로 체감할 수 있는 모습들이 담겨 있다. 무슨 일을 겪었는지 옷이 여기저기 뜯긴 것은 물론 죽을 힘을 다해 달리는 김사라와 동기준에게서 사건의 난이도가 절로 느껴진다.

또한 밀가루를 칠갑한 김사라, 동기준 두 비즈니스 파트너의 몰골이 짠함마저 불러일으킨다. 이혼 해결을 위해서라면 물불을 가리지 않는 김사라와 동기준의 열정이 과연 사건 해결에도 도움이 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끝내주는 해결사'는 8일 오후 8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SLL, 하우픽쳐스, 드라마하우스

윤현지 기자 yhj@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