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3 16:51
연예

남자 1호, 마성男 등극…옥순 "직진한다면 응하고파" (나솔사계)

기사입력 2024.02.08 14:51 / 기사수정 2024.02.08 14:51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나솔사계' 남자 1호가 솔로민박에서 마성의 매력을 드러낸다.

8일 방송되는 ENA와 SBS Plus의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남자 1호의 반전 매력에 빠진 옥순이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남자 1호는 세 옥순과 함께 데이트 길에 나섰다. 내리막길이 나오자 남자 1호는 곧장 한 옥순이의 손을 잡아주면서 스윗한 매너를 과시했다.

그러다 남자 1호는 한 옥순과의 데이트에서 소름 돋는 공통점을 확인한 뒤 놀라워했고, 이 옥순 역시 "주위에 그런 사람 없지 않냐"며 잇몸 만개 미소를 지었다. 심지어 옥순과 남자 1호는 눈물 포인트부터 합이 척척 맞는 모습으로 남다른 궁합을 예상케 했다.



데이트를 마친 옥순이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얘기할수록 알 수 없는 매력이 있다"며 "흔치 않은 사람들끼리의 어떤 연결점을 느꼈다"고 핑크빛 호감을 표현했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옥순 역시 남자 1호의 매력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이 옥순은 "인기남이랑 데이트하기가 이렇게 어렵다니"라고 발칙한 멘트를 던지더니, "(데이트하면서) 호감도가 올라간 것 같다"고 적극 어필에 나섰다.

세 옥순의 열렬한 호감 공세 속, 남자 1호는 한 옥순에게만 적극 마음을 표현하며 직진했다. 남자 1호는 한 옥순과의 데이트에서 "일단은 제 원픽이다"라고 고백한 뒤, "야외 데이트를 하고 싶었다"는 옥순의 귀여운 불만에 "섭섭해 하지 마요. 제가 이따 선물 하나 줄게"라고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예고했다.

특히 남자 1호는 솔로민박 전 직접 준비한 선물에 대해 "전 세계에서 하나밖에 없다"며 "절대 못 맞힌다. 맞히면 평생 소원권"이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심지어 남자 1호는 "여자친구가 추워하면 어떻게 할 거냐"는 옥순의 질문에 "안아주겠다"라며 상남자 매력을 발산했다.

이 옥순은 데이트 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만약 저한테 (남자 1호님이) 직진해 오신다면 거기에 응하고 싶다"고 말했다.

마성남으로 등극한 남자 1호의 데이트는 8일 오후 밤 10시 30분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ENA, SBS Plus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