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3-04 03:17
연예

에릭남 "바바라 팔빈 식사 제의 포기하고 김신영과 회식" (정희)

기사입력 2024.01.30 13:37 / 기사수정 2024.01.30 13:37



(엑스포츠뉴스 정민경 기자) 에릭남이 세계적 모델과의 식사 대신 김신영과의 회식을 택했다고 밝혔다.

30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는 에릭남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김신영은 "에릭남이 정말 의리가 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정희' 제작진들이 에릭남을 우연히 카페에서 만났는데, 에릭남이 '정희'에 나가고 싶다고 했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에릭남은 "김신영 누나를 만나면 언제나 기분이 좋아진다"라고 화답했다.

김신영은 또 "에릭남이 세계적 모델 바바라 팔빈과의 식사 자리를 포기하고 나와 회식을 했다는 기사가 있다"라고 말했다.

에릭남은 "내 기억으론 밥을 먹는데 (바바라 팔빈으로부터) 문자가 왔다. 그걸 보고 신영 누나가 '여기 왜 있냐. 빨리 가라'고 하더라. 그런데 나는 첫 한국 회식이라 빠지고 싶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최근 월드투어를 하고 있다고 밝힌 에릭남은 "어제도 인도 뭄바이에서 공연을 하고 왔다"라고 말했다. 김신영이 "거의 비욘세나 저스틴 비버의 스케줄 아니냐"라고 하자 에릭남은 "규모는 다르지만 스케줄 상으로는 그 정도다"라고 말했다.

김신영은 "해외 공연은 티켓이 안 팔리면 진행할 수가 없는데, 에릭남이 지금까지 월드투어를 하고 있다는 건 대단한 거다"라고 말했다.

한 청취자는 "에릭남의 한국 콘서트에 갈 예정이다. 물 뿌리고 골반 댄스도 기대한다"라는 메시지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FM4U

정민경 기자 sbeu3004@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