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16 11:31
연예

'무인도의 디바' 이레, 가요계 여신 김효진과 통화 눈물 "겁나게 사랑해"

기사입력 2023.10.28 21:38 / 기사수정 2023.10.28 22:03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무인도의 디바' 이레가 문우진의 방해로 김효진과의 통화에 중도 실패하자 분노했다.

28일 첫 방송한 tvN 새 토일드라마 ‘무인도의 디바’에서 2007년 여름, 중학생 서목하(이레)는 정기호(문우진)에게 휴대전화 배터리를 빌리려고 했다.

정기호는 그 대가로 돈을 요구했는데, 서목하는 사정사정해 배터리를 빌릴 수 있었다.

윤란주(김효진)는 가요계 여신이자 FA 대어다. 소속사 매니저 이서준(김주헌)과 라디오 스케줄로 향했다.



서목하는 라디오 방송의 '스타와 함께 노래방' 코너를 통해 좋아하는 윤란주와의 전화 연결에 성공했다. 감격한 서목하는 "언니 겁나게 사랑해요"라며 눈물을 흘렸다.

윤란주도 "사투리 겁나 귀엽네요"라며 화답했다. 서목하는 "지금 뒤져버려도 여한이 없다"라며 감동했다.

이때 정기호는 서목하로부터 휴대전화를 빼앗아 끊어버렸다. 서목하는 분노했다. 서목하는 '돈 독 제대로 오른 저 또라이 새끼'라며 독백했다.

사진= tvN 방송화면

김현정 기자 khj3330@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