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2-28 08:19
연예

'건강 적신호' 엄정화 결국 입원…김병철 무릎 꿇었다 (닥터 차정숙)

기사입력 2023.06.03 09:23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엄정화가 김병철, 민우혁에게 거절할 수 없는 마음을 동시에 받는다.

JTBC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 측은 3일, 차정숙(엄정화 분)에게 각자의 진심을 전하는 서인호(김병철)와 로이킴(민우혁)의 모습을 공개했다. 서인호, 로이킴의 제안에 차정숙이 어떤 결정을 내릴지 궁금해진다.

차정숙이 남편 서인호와 이혼 소송을 시작한 가운데, 건강에도 적신호가 켜졌다. 인생 리부팅을 향해 치열하게 달려온 차정숙의 홀로서기가 과연 성공할 수 있을지 그 결말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입원한 차정숙 앞에 무릎을 꿇은 서인호가 포착됐다. 앞서 이혼하기 싫다며 한 차례 무릎을 꿇었던 서인호가 이번엔 무슨 일로 두 번째 무릎을 꿇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언가를 호소하는 서인호의 절절한 눈빛에 이어진 차정숙의 원망 어린 눈물도 궁금증을 더한다. 과연 차정숙이 서인호에게 마지막 기회를 줄 것인지, 그를 눈물짓게 만든 서인호의 진심은 무엇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온도 차 다른 차정숙, 로이킴의 만남도 눈길을 끈다. 차정숙은 로이킴의 한 마디에 당황한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 주치의이자 동료이고 때론 그 이상이기도 했던 마음을 고백했던 로이킴이 달콤한 미소를 장착하고 차정숙에게 건넬 말이 무엇일지 기대감을 높인다.

‘닥터 차정숙’ 제작진은 “차정숙에게 서인호, 로이킴이 각자의 방식으로 소중한 마음을 전한다. 큰 위기를 맞은 차정숙이 인생 리부팅을 어떻게 완성할지 마지막까지 지켜봐 달라”면서 “서인호가 마지막 기회를 잡을 수 있을지, 또 최승희와 로이킴의 선택에도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토일드라마 ‘닥터 차정숙’ 15회는 3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 JTBC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