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6-21 17:32
연예

휘서 "하이키 '건사피장' 역주행, 행복하게 다음 앨범 준비 중" (복면가왕) [종합]

기사입력 2023.05.07 19:10 / 기사수정 2023.05.08 21:21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하이키 휘서가 '건물 사이에 피어난 장미'로 차트 역주행 신화를 쓴 소감을 밝혔다.

7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오늘 가왕석에 돗자리 펼게요 피크닉'의 정체가 휘서로 밝혀진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휘서는 '오늘 가왕석에 돗자리 펼게요 피크닉'으로 무대에 올랐고, '내 무대 즐길 준비된 사람 Put Your Hands Up 록스타'와 2라운드 솔로곡 대결을 펼쳤다. 휘서는 소녀시대의 '다시 만난 세계'로 매력적인 음색과 수준 높은 가창력을 자랑했다.

판정단 투표 결과 '내 무대 즐길 준비된 사람 Put Your Hands Up 록스타'가 3라운드에 진출했고, 휘서는 아쉽게 탈락해 정체를 공개했다.



김성주는 "하이키가 요즘 '건물 사이에 피어난 장미' 역주행의 신화를 쓰고 있다. 기분이 어떠냐"라며 물었고, 휘서는 "기분이 아주 좋다. 모든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곡이라고 생각하는데 다른 분들도 가사가 너무 좋다고 아침 출근할 대 '오늘 하루도 악착같이 살아보겠습니다' 이렇게 하면서 아침마다 순위가 점점 오른다"라며 털어놨다.

휘서는 "처음부터 주목을 받진 못했는데 점점 어디선가 들려오고 지인들로부터 연락이 오고 반응이 뜨겁게 올라오니까 너무너무 행복하게 멤버들이랑 다음 앨범을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라며 컴백 소식을 전했다.

김구라는 "저는 원가 JYP, SM 이런 대형 기획사들 사이에 중소 기획사에서 꽃을 피우기가 쉽지 않다. 이렇게 역주행의 신화를 써간다는 것에 대해 굉장히 대단하다고 생각하고 있다"라며 격려했다.



또 김성주는 "이 가사를 들어보면 본인 이야기를 담은 것 같아서 더 의미가 있다더라"라며 궁금해했고, 휘서는 "9년 넘게 연습생 생활을 했다. 인생 절반 정도를 연습생으로 살았는데 뭔가 잘 견뎌냈다는 제 자신의 과거한테 위로해 주는 곡 같기도 하고 이제 꽃피운 제 미래한테 힘을 주는 것 같기도 해서 좋다"라며 고백했다.

김성주는 "앞으로 더 기대가 된다. 휘서 씨의 목표는 뭐냐"라며 질문했고, 휘서는 "저희 하이키 4명 다 매력이 너무너무 뚜렷해서 하이키로 성공한 다음 개개인으로서 쭉쭉 뻗어나갔으면 하는 게 저희의 큰 목표다"라며 포부를 드러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