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4-05-22 18:03
게임

'이게 강팀의 운영' 젠지, 포킹과 용 스택의 힘으로 '1세트 승리' [LCK]

기사입력 2023.03.09 17:34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젠지가 강팀의 운영을 보여주며 1세트를 가져갔다. 

9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3 LCK 스프링' 2라운드 리브 샌박 대 젠지의 맞대결이 진행됐다.

이날 리브 샌박에서는 '버돌' 노태윤, '윌러' 김정현, '클로저' 이주현, '엔비' 이명준, '카엘' 김진홍이 나왔고 젠지는 '도란' 최현준, '피넛' 한왕호, '쵸비' 정지훈, '페이즈' 김수환, '딜라이트' 유환중이 등장했다.

1세트에서 리브 샌박은 레드 진영을 젠지는 블루 진영을 선택했다. 젠지는 제이스, 바이, 탈리야, 바루스, 카르마를 골랐고 리브 샌박은 크산테, 세주아니, 아칼리, 제리, 룰루를 픽했다.

초반부터 젠지 봇듀오가 거세게 라인을 푸쉬하며 첫 용까지 빠르게 챙겼다. 퍼블 역시 봇 듀오 손에서 나왔다. 젠지는 와드를 깊숙히 박던 윌러를 포착하며 페이즈에게 킬을 먹였다.  

리브 샌박은 두 번째 용까지 내주며 클로저 성장을 기다렸다. 시간을 잘 번 리브 샌박, 끝내 미드 1차를 막아냈다. 20분 경 세 번째 화염용 타임, 젠지는 미드에 홀로 떨어진 클로저를 터트리며 드래곤 3스택을 쌓았다. 

젠지는 잘 큰 딜러진을 앞세워 포킹의 힘을 제대로 보여줬다. 젠지의 포킹에 리브 샌박은 무너졌고 바론까지 내주고 말았다. 바론을 두른 젠지는 미드, 봇을 밀어붙였다. 

25분 경 리브 샌박은 참지 못하고 클로저의 뒷텔로 한타를 걸었지만 통하지 않았다. 젠지는 리브 샌박의 저항을 뿌리치고 3킬을 휩쓸었고 그대로 넥서스까지 터트렸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