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22:05
스포츠

음바페 5골 폭격…PSG, 6부팀 7-0 대파 '프랑스컵' 16강행

기사입력 2023.01.24 09:44 / 기사수정 2023.01.24 09:56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리그1 선두팀의 자비는 없었다. PSG는 무려 7골을 폭발시키며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PSG는 24일(한국시간) 프랑스 랑스 스타드 볼라르-들렐리스에서 열린 페이 드 카셀과의 2022/23시즌 쿠프 드 프랑스(프랑스컵) 32강 맞대결에서 7-0 대승을 거뒀다. 

리그1 선두를 달리는 PSG는 무려 6부리그 팀 페이 드 카셀과 격돌했다. 페이 드 카셀은 4부리그 와스칼을 승부차기 끝에 제압하고 올라왔다. 

PSG는 6부리그 팀을 상대로 킬리앙 음바페와 네이마르르 동시 출격시켰다. 두 선수가 도합 여섯 골을 합작했고 카를로스 솔레르가 한 골을 보탰다. 

전반 29분 누누 멘데스의 왼쪽 컷백 패스를 음바페가 밀어 넣어 포문을 열었고 4분 뒤, 음바페와 패스를 주고받은 네이마르의 연속골이 터졌다. 



1분 뒤, 음바페가 멀티 골을 넣었고 6분 뒤 해트트릭을 달성하며 PSG는 전반을 4-0으로 앞선 채 마쳤다. 

후반에도 골 파티가 이어졌다. 음바페는 후반 11분 상대 골키퍼를 제친 뒤 침착하게 밀어 넣어 네 번째 골을 터뜨렸다. 

후반 19분 솔레르의 득점 이후엔 다시 음바페가 후반 34분 오른쪽에서 넘어온 낮은 크로스를 밀어 넣어 다섯 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PSG는 오는 2월 초 예정된 16강에서 라이벌 마르세유와 격돌한다. 

사진=Reuters/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