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7 11:02
게임

더 잘해진 '오너' 문현준 "모든 대회 우승이 목표. 페이커 집 워크샵이 팀워크 비결" [LCK]

기사입력 2023.01.18 22:50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오너' 문현준이 올해 모든 대회 우승을 목표로 드러냈다. 

18일 서울 종로 롤파크에서는 '2023 LCK 스프링' 개막 2매치 젠지 대 T1의 맞대결이 열렸다. 

이날 T1은 지난해 서머 결승 리매치에서 압승을 거두며 2대 0 스코어를 만들었다. 젠지의 노림수에도 당황하지 않고 T1은 T1답게 경기를 이끌었다.

1세트 POG를 차지한 '오너' 문현준은 경기 후 진행된 라이엇 공식 방송 인터뷰에서 "오랜만에 하는 경기라 많이 떨렸다. 젠지가 강한 팀인데 그런 강한 팀 상대로 어려울 줄 알았다. 운 좋게 2대0으로 이겨서 좋다"며 승리 소감을 전헀다. 

T1은 1세트 피넛의 앨리스에게 초반에 당했다. 이에 대해 문현준은 "4, 5픽 밴에서 앨리스를 했었어야 했는데 내가 놓쳤다. 최대한 앨리스를 막으려고 했지만 피넛 선수가 워낙 잘해서 어려웠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는 앨리스 상대로 생각한 전략에 대해 "초반에 많이 불리하다보니 다이브 대처를 잘하자고 생각해싿. 나름 괜찮게 해냈다"고 밝혔다. 

비시즌, 주장 '페이커' 이상혁의 집으로 워크샵을 떠난 T1. 그는 "상혁이 형 집에 2~3번 정도 방문했다. 거기서 많은 대화도 나누고 사우나도 같이하다보니 좋은 시너지와 실력이 나온 것 같다"고 털어놨다. 

아울러 그는 이번 시즌 목표로 "당연히 모든 대회 우승이고 개인적으로는 내가 열심히 운동을 하고 싶다. 바디프로필을 찍어보고 싶다"고 강조했다.  

사진=박지영 기자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