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8 00:37
게임

'엄티' 엄성현, 브리온 복귀? "선수로 뛰고 싶은 마음 컸다…감독님이 뽑아주신 덕분" [미디어데이]

기사입력 2023.01.15 21:59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엄티' 엄성현이 최우범 감독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12일 서울 종로구 롤파크에 위치한 LCK 아레나에서는 '2023 LCK 스프링' 미디어데이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 브리온의 대표 선수로 참석한 엄성현은 이번 시즌 각오를 묻는 질문에 "지난해 힘든 스토브 리그를 보내며 저 자신에 대해 생각해 봤고, 초심으로 돌아가 하고 싶은 것을 모두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답했다.

브리온을 떠났던 이유를 묻자 엄성현은 "개인적으로 해외 쪽을 경험해 보고 싶었던 마음이 컸고, 브리온과 서로 마음이 안 맞았기 때문에 11월에 빠르게 결별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하지만 결론적으로는 잘 안 됐고, 리턴을 요청했는데 이미 늦은 상황이었다. 브리온 측은 구성이 마무리된 상황이었고, 감독님 입장에서도 추가 영입을 하기 힘든 상황이었다"라고 전했다.

그럼에도 다시 브리온으로 돌아오게 된 엄성현. 이에 관해 그는 "다른 팀을 찾다가 12월 말쯤에 감독님이랑 통화를 했는데 선수로서 뛰고 싶은 마음이 컸기 때문에 고민하지 않고 다시 합류하게 됐다. 감독님이 뽑아주셔서 올 수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