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3-02-04 17:11
연예

박원숙 "과거 경찰서 방문만 60번…정말 징글징글해" (같이삽시다)

기사입력 2022.12.06 21:07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같이 삽시다' 박원숙이 경찰서와 관련한 악연을 털어놨다.

6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서는 잔뜩 긴장한 모습으로 집을 나서는 자매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안문숙은 "심장이 벌렁거린다"고 말했고, 안소영은 "우리 시험보러 가는 거 맞냐"고 물었다.

앞서 요트 체험을 했던 안문숙, 안소영이 조종 면허를 취득하기로 결정해 필기시험을 보러 경찰서로 향한 것.



이에 박원숙은 "너희들이 시험 본다니까 따라간다만 경찰서 갈 일이 생기면 안 된다"고 말했고, 혜은이는 "차라리 경찰하고 결혼할 걸 그랬나봐"라고 거들었다.

그러자 박원숙은 "경찰서 얘기는 하지도 말아라. 징글징글 징글벨이다"라고 말했는데, 그는 "드라마 촬영 때문에 서초동 경찰서에 갔는데 물어보려고 했는데 경찰들이 눈을 내리깔고 안 마주치더라. 그런데만 왔다갔다한게 60번"이라고 털어놔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안소영은 "경찰서 오라는 서류 받을 때마다 가슴이 철렁철렁 했겠다"고 말했고, 혜은이는 "그것도 자주 받으면 무뎌진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사진= '같이 삽시다' 방송 캡처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