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10 18:20
스포츠

'손케 듀오 투톱?' 토트넘 프랑크푸르트 원정 예상 선발 라인업

기사입력 2022.10.04 19:00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손케 듀오' 투톱을 꺼내 들까?

토트넘 홋스퍼는 5일 새벽 4시(한국시간) 프랑크푸르트 슈타디온에서 아인라흐트 프랑크푸르트와 2022/23시즌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D조 3차전을 치른다. 토트넘과 프랑크푸르트 모두 1승 1패를 기록 중이다.

영국 언론 이브닝 스탠다드는 프랑크푸르트 원정 경기에 나설 토트넘의 선발 라인업을 예측하면서 콘테 감독이 주로 쓰는 3-4-3 전형이 아닌 3-5-2 전형을 예측했다. 

투스트라이커 전형으로 언론이 예상한 공격진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이 출격할 것으로 전망했다. 손흥민은 이 전형으로 변화한 레스터시티와의 홈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달성하며 이전 리그 6경기 무득점으 고리를 끊었다. 

콘테 감독은 데얀 쿨루셉스키가 부상으로 나서지 못한다고 전하면서 "이 선수단으로 우리는 3-4-3이나 3-5-2를 활용할 수 있다. 우리는 이브 비수마도 있고 그는 두 명의 미드필더와 뛸 수 있는 좋은 선수다. 투 스트라이커는 쏘니와 케인, 혹은 히샬리송과 케인이 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콘테의 발언처럼 언론은 중원에 로드리고 벤탕쿠르, 이브 비수마, 그리고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의 선발 출장을 전망했다. 윙백은 아스널전 퇴장으로 패배의 원흉으로 지목된 에메르송 로얄, 그리고 이반 페리시치를 예상했다. 

수비진은 큰 변화가 없다. 크리스티안 로메로와 에릭 다이어, 클레망 랑글레가 백3를 구성할 것으로 전망했고 골키퍼 역시 위고 요리스로 예상했다. 

콘테 감독은 영입생 제드 스펜스에 대해 "내가 한 선수를 고르지 않았다는 건 아마도 그가 아직 준비가 되지 않았기 때문일 것"이라며 "우리는 좋은 전망을 갖고 있는 선수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하지만 난 최선의 팀을 꾸리려고 한다. 맷 도허티도 지난 시즌 매 경기를 뛰었다. 지금은 난 그가 선발로 나서기에 올바른 길이 아니라고 보고 있다. 난 바보가 아니다. 난 지기 싫다"라고 말했다. 

이어 벤 데이비스는 무릎 부상에서 회복했지만, 일단 벤치에서 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리버 스킵과 라이언 스킵도 선발에 나설 수 있지만, 콘테 감독은 로테이션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진=EPA/연합뉴스

김정현 기자 sbjhk8031@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