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2-01 16:56
게임

한국·중국 양강 구도…개막 D-1 'PCS7 아시아', 우승팀은 어디?

기사입력 2022.09.29 14:54 / 기사수정 2022.09.29 15:17


(엑스포츠뉴스 김수정 기자) PCS7 아시아가 30일 개막하는 가운데, 한국과 중국의 양강 구도가 형성됐다.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은 PUBG: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 글로벌 이스포츠 대회인 ‘펍지 콘티넨탈 시리즈(PUBG Continental Series, 이하 PCS)7 아시아’를 오는 30일 개막한다고 밝혔다.

PCS7은 ▲아시아(한국, 중국, 일본, 차이니즈 타이페이/홍콩/마카오) ▲아시아퍼시픽(동남아시아, 오세아니아) ▲아메리카(북아메리카, 라틴아메리카) ▲유럽(유럽, 중동&아프리카)까지 총 4개의 권역에서 권역 별 최강자를 가리는 이스포츠 대회다.

각 권역의 예선을 통해 선발된 16개 팀은 권역 별 25만 달러(한화 약 3억 5천백만 원)의 상금을 두고 총 30매치를 펼친다.

PCS7 아시아는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2주 동안 매주 금, 토, 일요일에 진행된다. 한국에서는 ‘펍지 위클리 시리즈(PWS): 페이즈 2’의 상위 6개 팀이 출전한다.

2022 PWS에서 2회 연속 챔피언에 오른 KWANGDONG FREECS(광동 프릭스)를 비롯해 Danawa e-sports(다나와 이스포츠), DWG KIA(담원 기아), Gen.G(젠지), GHIBLI ESPORTS(기블리 이스포츠), BGP(배고파) 등 6개 팀이 중국의 ‘펍지 챔피언스 리그(PCL)’ 서머 상위 8개 팀과 일본 지역 참가 팀 중 상위 1개 팀, 차이니즈 타이페이/홍콩/마카오 지역의 상위 1개 팀과 맞붙는다.



PCS7 아시아는 오후 7시부터 배틀그라운드 이스포츠 공식 유튜브, 트위치, 아프리카TV, 네이버TV, 틱톡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생중계 중 공개되는 전용 코드를 통해 PCS7 승자 예측 이벤트인 ‘Pick’em(픽뎀) 챌린지’ 투표권과 ‘EP(이스포츠 포인트)’를 무료로 획득할 수 있다. 이번 픽뎀 챌린지는 ▲우승팀 예측과 ▲라이벌 투표인 ‘팀 페이스 오프(Team Faceoff)’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되며 10월 7일 오후 6시까지 참여 가능하다.

픽뎀 챌린지의 투표권을 얻을 수 있는 PCS7 기념 아이템은 10월 7일 오후 5시까지 인게임 상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PCS7 기념 아이템 판매 수익의 30%는 네 권역 참가팀들의 최종 순위에 따라 차등 분배될 예정이다.

한편, PCS7 참가팀에게는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PUBG Global Championship, 이하 PGC) 2022’ 시드 획득을 위한 PGC 포인트가 순위에 따라 차등 부여된다. 현재 PGC 포인트를 보유한 한국 팀은 ▲KWANGDONG FREECS(160점) ▲Danawa e-sports(70점) ▲Gen.G(65점) ▲GHIBLI ESPORTS(35점) ▲DWG KIA(20점)이다.

PCS7 및 배틀그라운드 이스포츠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진=크래프톤

김수정 기자 soojk305@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 주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