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3 20:15
연예

지반 "父, 커밍아웃 하니까 죽겠다고" 눈물의 고백 (펜트하우스)

기사입력 2022.09.14 06:30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펜트하우스' 지반이 낸시랭의 탈락에 분노를 주체하지 못했다.

13일 방송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입주쟁탈전 펜트하우스'에서는 낸시랭에게 비밀스러운 가족 이야기를 털어놓는 지반의 모습이 그려졌다.

성소수자이자 드랙 아티스트인 지반은 낸시랭에게 속 깊은 이야기를 터놓은 터. 그는 "내가 커밍아웃 했을 때 아빠가 죽는다고 했다. 나도 그래서 같이 죽겠다고 했다. 약 먹고 죽는다길래 '그 약 가져와라. 같이 죽자'고 했다. 너무 힘들었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지반은 "아빠께서 요즘은 이해해주신다"며 "나도 나이를 먹고, 밖에서 나가 살다 보니 아빠도 적응하셨다. 예전처럼 좋다. 그런데 어딘가 불편하다. 지금 그런 상황이다"라고 전했다. 이에 낸시랭도 눈물을 흘리며 그의 아픔에 공감했다.

지반은 "저랑 낸시랭 언니랑 잘 통했다"며 "너무 힘든데 공감을 해주니까 치유가 되더라. 동료애라고 하나? 의리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낸시랭을 배신한 서출구에 대해 "죽여버리고 싶을 정도로 분노가 주체 안 된다"고 얘기했다.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