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10-04 22:42
연예

차예련, 박찬환에 이별 종용…"엄마한테 장난치는 거냐" (황금가면)

기사입력 2022.08.17 20:18 / 기사수정 2022.08.17 20:18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황금가면' 차예련이 박찬환에게 이별을 종용했다.

17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대화를 나누는 유수연(차예련), 홍선태(박찬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엄마 김혜경(선우은숙)의 분식집을 찾은 유수연은 홍선태를 보고 당황했다. "아버님이 여긴 어쩐 일로…"라고 묻는 유수연에 홍선태는 "서준이 간식 사러 왔냐"고 되물었다.

이어 등장한 김혜경은 홍선태에게 유수연을 딸이라 소개했다. 유수연은 "안녕하세요. 처음 뵙겠습니다"라며 모른 체 했다. 큰 충격을 받은 홍선태는 "컨디션이 안 좋다"며 급히 자리를 피했다. 



유수연과 홍선태가 카페에서 만났다. 유수연은 "요즘 엄마가 만난다는 분이 아버님이셨냐"고 물었다. 홍선태는 충격이 가시지 않은 얼굴로 "정말 몰랐다"고 답했다.

유수연은 "왜 하필 저희 엄마냐. 아버님 이혼 안하시지 않았냐. 저희 엄마한테 장난치시는 거냐"고 다그쳤다. 그는 "저와 서준 아빠를 다 떠나서 두 분이 안되는 건 아버님이 기혼자라는 사실뿐만이 아니다"라며 차화영(나영희) 회장이 아빠의 죽음과 연관돼있다고 전했다.

"그게 무슨 말이냐"고 묻는 홍선태에게 유수연은 "(차화영이) 정확히 어디까지 개입했는지 모르겠지만 분명히 관련이 있다. 회장님에게 증거가 있다"고 답했다. 그는 "아버님이 어떤 분인지 알게 되면 어머니 충격이 크실 거다. 그 전에 정리해달라"고 부탁했다. 홍선태는 "무슨 뜻인지 알겠다"며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