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8-19 10:29
연예

'임신' 곽지영, ♥김원중과 여전히 달달 "곧 35주 맞이하는데…"

기사입력 2022.06.29 10:13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모델 곽지영이 근황을 전했다.

곽지영은 지난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는 곧 35주를 맞이하는데, 맛있는 음식도 많이 해주고 좋은 시간 보낼 수 있게 많이 도와주는 오빠 덕에 한 달 넘게 인스타 하는 것도 잊고 잘 지내고 있습니댜. 결론은 저 살아있어요 푸핳"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곽지영은 남편 김원중과 함께 다양한 모습으로 셀카를 찍고 있다. 이제는 배가 나온 것이 옷 위로 눈에 띌 정도임에도 여전히 배를 제외한 얼굴이나 팔에는 살이 붙지 않아 놀라움을 전한다.

이를 접한 요니P는 "어머 35주야?? 얼마나 이쁘고 착한 아가가 나올까 ! 너무 축복해♥"라고 덕담을 전했다.

1990년생으로 만 32세가 되는 곽지영은 2009년 슈퍼모델 선발대회 2위를 차지하며 데뷔했으며, 2018년 3살 연상의 모델 김원중과 결혼했다.

2019년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남편과 함께 출연했던 그는 지난 2월 임신 소식을 알리며 축하를 받은 바 있다.

사진= 곽지영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