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2-07-06 00:52
연예

모태범→이대훈, 다신 없을 마지막 포지션 결정…스페셜 매치 (뭉쳐야찬다2)

기사입력 2022.05.15 13:06 / 기사수정 2022.05.15 13:06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어쩌다벤져스'가 포지션 결정을 위한 평가전을 치른다.

15일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 2'에서는 어쩌다벤져스가 리빌딩의 마지막 작업인 포지션 결정만을 앞둔 가운데 이를 실력으로 가리기 위하여 축구 전문가들을 상대로 한 포지션 평가전을 가질 예정이다.

'어쩌다벤져스'는 안정환 감독, 이동국 수석코치, 조원희 코치와 일대일 면담을 실시해 희망하는 포지션과 고충들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는다. 지금의 포지션에 만족하는 선수가 있는가 하면 전혀 다른 포지션을 갈망해온 선수도 있는 등 선수들이 새로 영입된 만큼 포지션 경쟁도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그동안 공격형 미드필더로서 멋진 활약을 보여준 이대훈은 사실 수비형 미드필더를 희망한다고 고백, 주위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이와 더불어 미드필더 자리를 지켜온 허민호와 센터백 이형택이 수비형 미드필더 포지션에 도전장을 내밀어 세 사람의 치열한 포지션 경쟁이 예고되고 있다.


또 선수 출신다운 화려한 축구 실력을 자랑한 루지 임남규가 오른쪽 윙 포워드를 희망하는 가운데 김준현 역시 같은 포지션을 희망, 모태범마저 합세하며 오른쪽 윙 포워드도 팽팽한 포지션 싸움이 짐작되고 있는 터. 더불어 센터백에는 김태술, 조원우, 박제언이, 왼쪽 윙 포워드에는 박태환과 이지환이 같은 포지션을 점찍어, 과연 누가 포지션의 주인이 될지 평가전이 주목되고 있다.

어느 때보다 제 기량을 200% 발휘해야 하는 가운데 안정환 감독은 이번 포지션 결정 평가전의 상대팀으로 전원 선수 출신이자 현직 지도자로 활동하는 전문가팀을 섭외한다. '어쩌다벤져스'에게는 벅찬 상대이긴 하지만 희망 포지션에 대한 능력을 테스트 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기 때문.

'어쩌다벤져스'는 이번 경기를 통해 내적으로는 포지션 경쟁을, 외적으로는 리빌딩 후 무득점 2연패를 끊어야 하는 상황. 이에 제대로 동기유발이 된 '어쩌다벤져스'는 평소보다 더욱 의욕적인 경기력은 물론 수준 높은 팀을 상대하는 만큼 멋진 플레이를 탄생시키며 짜릿한 승부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뭉쳐야 찬다 2'는 15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사진 = JTBC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 엑스포츠뉴스 (https://www.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지금 사람들이 많이보는 뉴스

실시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

주간 인기 기사

연예
스포츠
게임